Quantcast

‘의사요한’ 정민아, 이경규 딸 이예림과 얼마나 닮았나…‘어린 시절 모습도 똑같아’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08.27 02: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드라마 '의사요한'에 출연 중인 정민아가 꾸준히 관심 받고 있다. 특히 '신입사관 구해령'에 출연 중인 이경규 딸 이예림과의 닮은 꼴로 관심 받으며 과거 사진까지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6월 정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뀨?"라는 짧은 내용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민아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겨 있다. 정민아는 어린 시절에도 초롱초롱한 큰 눈을 자랑하고 있어 시선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최근 닮은 꼴로 주목 받고 있는 이경규 딸 이예림의 어린 시절 모습과도 닮아 있어 관심을 받기도 했다.

정민아 인스타그램
정민아 인스타그램

이외에도 정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라마 '의사요한' 촬영 현장, 학교 졸업식, 과거 출연했던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과 '죽어도 좋아' 촬영 현장 등 다양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오고 있다.

SBS 금토드라마 '의사요한'에 출연 중인 정민아의 올해 나이는 26세다.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에 출연 중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 역시 올해 나이 26세의 연기자다.

정민아는 아역 배우로 데뷔한 이후 성인 연기자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이예림은 최근 웹드라마와 공중파 드라마 등에 출연하고 있는 신인 배우다. 배우 정민아와 이예림이 닮은 꼴로 함께 주목 받으며 이들의 공통점에 대한 관심도 늘어가고 있다.

현재 정민아는 '의사요한'에서 강미래 역을 연기하고 있다. 극중 강미래는 서울한세병원 마취통증의학과 레지던트이자 강시영(이세영 분)의 동생이기도 하다. 최근 정민아는 이유준 역의 황희와 미묘한 러브라인을 형성하기 시작해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