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가요무대’ 박현빈, 이승윤과 ‘나는 자연인이다’에 형 박지수와 ‘향수’…그들의 나이는?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8.26 22:4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가요무대’에서 ‘충북 청주 공연’ 편을 방송했다.

26일 KBS1 ‘가요무대’에서는 남진, 박현빈(with 兄박지수), 신미래, 김용임, 진성, 하춘화, 조영구, 배일호, 유지나. 김연자, 이승윤(개그맨), 윤수현, 엄용수, 박서진, 김나희, 금잔디, 김범룡 등이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공연 중반부에 박현빈은 이색적인 무대를 가졌다. 바로 개그맨 이승윤과 함께 무대애 올라 ‘나는 자연인이다’를 열창한 것이다. 또 공연 후반부에는 성악가인 형 박지수 씨와 함께 등장해 ‘향수’를 불러 형제애를 뽐냈다.

참고로 박현빈의 나이는 1982년생 38세이며, 2006년 ‘빠라빠빠’로 데뷔해 올해로 가요계 14년차다. 최근 뜨거운 인기를 자랑하며 다방면으로 활약하고 있는 개그맨 이승윤은 1977년생 43세다.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KBS1 중장년층 대상 음악 프로그램 ‘가요무대’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