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함소원, 딸 혜정이와 커플 아이템 착용…연하 남편 진화는 어디에?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08.26 02: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함소원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꾸준히 근황을 공개하고 있다.

최근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혜정이 #잘어울려 #패션리더"라는 짧은 내용과 함께 한 개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동영상 속 함소원은 딸 혜정이를 품에 안고 행복한 미소를 보여주고 있다. 또한 함소원과 딸 혜정이는 같은 디자인의 리본 머리핀을 사용한 모습을 보여주며 시선을 끌기도 했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함소원 인스타그램

이를 본 팬들은 "아름다워요", "혜정스타그램으로 힐링하고 가요", "공주님", "분홍분홍", "혜정이는 더 예뻐지네요", "함소원씨 화장 안 한 모습도 아름다워요" 등 다양한 내용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올해 나이 44살인 함소원은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가정을 꾸렸다. 진화와 함소원의 나이 차이는 18살이다.

18살 연하 남편인 진화는 '아내의 맛'을 통해 결혼과 딸 혜정이 출산 이후 변화한 일상으로 인해 우울증을 호소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최근에는 함소원과 진화가 부부싸움을 하는 모습이 '아내의 맛'을 통해 꾸준히 공개되고 있고, 이로 인해 이혼설까지 언급되며 안타까움이 더해지고 있다.

'아내의 맛'에서 일상을 공개하고 있는 함소원과 진화가 계속되는 싸움을 멈추고 이전과 같은 관계를 회복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