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 퀴즈 온 더 블럭2’ 유재석-조세호, ‘사람을 찾습니다’ 안양천 훈남은 누구?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8.21 10: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유재석이 조세호와 장도연이 과거 '진실게임'에 출연했던 사연을 언급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유재석과 조세호가 독서당로에서 시민들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세호와 유재석은 점심으로 해물찜을 먹으러 갔다. 조세호는 "예전에 '진실게임' 나왔을 때 영상을 찾아봤다"고 말했다. 조세호는 "'진실게임'에 나온 출연자들이 많다. 이종석, 장도연, 허각 형제까지 다양하다"고 전했다.

이에 유재석은 "장도연은 박정아 닮은 꼴로 나왔다"고 기억했다. 

당시 장도연의 모습이 화면에 소개됐다. 풋풋한 미모를 뽐내는 모습이 눈길을 모았다.

이어 조세호 역시 "'진실게임' 출연했을 때 내 모습을 보는데 당시 스무 살이었다"고 말하며 뭉클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최근 박지선이 출연했을 당시 안양천에 등장한 그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유재석-조세호-안양천 훈남 김길수 씨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캡쳐
유재석-조세호-안양천 훈남 김길수 씨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캡쳐

20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유퀴즈)'은 앞서 지난달 23일 코미디언 박지선 출연 당시 방송 화면에 잡혔던 시민과 재회해 인터뷰했다.

박지선 출연 당시 인터뷰 중 방송 화면에는 유재석과 조세호 등의 모습을 지켜보는 주변 시민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때 안양천에서 우산을 쓰고 있던 한 남성이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훈훈한 외모 때문이었다.

방송 후 해당 남성은 '안양천 훈남'으로 주목되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 때문에 '유퀴즈' 제작진은 해당 남성을 찾는다는 제보를 받기도 했다. 결국 유재석과 조세호는 이날 '안양천 훈남'과 재회했다.

'안양천 훈남'은 김길수 씨였다. 공항에서 지상직으로 근무 중인 그는 '유퀴즈'의 수소문 소식에 "당황스러웠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김길수 씨는 이날 질문 주제인 '척'에 관한 질문에 "기분 안 좋은데 괜찮은 척, 기쁜 척"이라고 답했다. 서비스직인 그의 직업 때문이었다.

김길수 씨는 '유퀴즈' 공식 퀴즈 전 상금과 관련해 "당연히 부모님 드릴 것"이라며 효심의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효심 가득한 김길수 씨는 퀴즈도 맞히며 상금 100만원을 손에 쥐었다.

'유퀴즈'는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소통이 중요한 콘텐츠인 만큼 시청자들의 요구에 즉각 답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