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서말을해' 김정난, 방탄소년단 아미 인증 "하루도 안 빼놓고 영상을 본다" (2)

  • 조상은 기자
  • 승인 2019.08.20 23: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상은 기자] '어서말을해' 김정난이 BTS 팬임을 알렸다.

20일 방송된 JTBC '어서 말을 해'에서 배우 김정난이 BTS의 팬 아미라고 밝히며 영상편지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정난은 방탄소년단의 열혈 팬임을 밝혔다. 이어 김정난은 "'피 땀 눈물'을 듣고 엄청난 쇼크를 받았다"면서 팬이 된 계기를 전했다. 또한 김정난은 하루도 빼놓지 않고 방탄소년단의 영상을 챙겨볼 정도로 엄청난 팬이기도 하다고. 이에 전현무가 "멤버들 중 누가 제일 좋은지 말해달라"고 물었고, 김정난은 "모두가 다 나한테 100 정도의 팬심을 가지고 있다"며 쑥쓰러워했다. 하지만 그중에서도 멤버 지민을 가장 좋아한다고 전했다. 

김정난 / JTBC '어서 말을 해' 캡처
김정난 / JTBC '어서 말을 해' 캡처

김정난은 방탄소년단에게 영상 편지를 전하기도 했다. 김정난은 "내가 팬인 사실을 알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현재 휴식 기간인걸로 알고 있다. 잘 쉬고 더 좋은 앨범을 기대하고 있겠다"면서 진심어린 마음을 전했다. 김희철은 김정난에게 "김정난 누나를 위해서 준비했다"면서 방탄소년단이 나올거라며 장난을 쳤지만, 김정난은 버럭 화를 내며 "장난치지마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단어 퀴즈는 박나래를 두고 펼쳐졌다. 바로 '나래하다'의 뜻 맟주기. '나래하다'의 뜻은 '죄인을 잡아오다'로 I.O.I의 김소혜가 맞추면서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멤버들은 서로의 이름을 가지고 다양한 의미를 만들어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JTBC '어서 말을 해'는 말 잘하는 연예인들이 모여 말 센스를 겨루는 신개념 말 퀴즈 예능이다. 전현무, 박나래, 문세윤과 배우 김정난, 정상훈이 고정으로 출연한다. ‘어서 말을 해’ 측은 “소통이 중요한 요즘 ‘말 잘하는 방법’에 대해 수요가 큰 만큼 관심 또한 뜨겁다”며 “국내 최초의 ‘말 퀴즈쇼’인 만큼, 어떤 말 센스를 배울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을 것”이라고 밝혔다. 13일 첫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저녁 11시에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