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빅스(VIXX) 라비-마마무(MAMAMOO) 솔라, 22일 신곡 ‘LEOPARD’ 발표 앞두고 3년 전 사진 화제

  • 김진주 기자
  • 승인 2019.08.20 13: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주 기자] 빅스(VIXX) 라비 신곡 ‘레오파드(LEOPARD)’의 피처링을 마마무(MAMAMOO) 솔라가 맡아 3년 전 두 사람 사진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3년 만의 투 샷 아이돌’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에는 “솔라 독사진에 우연히 걸린 라비 그리고 3년 후 두 사람은”이라는 글과 함께 3년 전 솔라의 사진 뒤에 찍힌 라비와 최근 똑같은 컨셉으로 찍힌 사진이 함께 업로드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이글을 본 네티즌들은 “3년 만에 이게 이렇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둘이 기대된다”, “진짜ㅋㅋㅋ내돌 내호감돌ㅋㅋㅋ귀여워 귀여워 진짜”, “이번 콜라보를 위해 3년 전에 저 사진을 찍은 마냥 ㅋㅋ ㅋㅋㅋ” 등의 반응을 보였다.

라비는 1993년생 올해 나이 27세로 2012년 빅스 ‘슈퍼히어로(SUPER HERO)’로 데뷔했다. 이후 ‘도원경’, ‘사슬’, ‘다이너마이트’, ‘대.다.나.다.너’, ‘다칠 준비가 돼 있어’, ‘기적’, ‘저주인형’ 등 독보적인 콘셉트로 활동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6월 힙합 레이블 그루블린(groovl1n)을 설립한 그는 오는 22일 신곡 ‘레오파드(LEOPARD)’ 발매를 앞두고 있다. 이는 마마무 솔라가 피처링을 맡았다.

20일 라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D-2 ‘LEOPARD’를 함께해주신 분은 바로 마마무 솔라씨였습니다!! 솔라누나도 GROOVL1N SIGNS UP”이라는 글을 남겨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마마무 솔라는 1991년생 올해 29세로 2014년 마마무 ‘Mr.애매모호’로 데뷔했다. 그는 양다일, 키겐, 코스믹 걸, 김민재, 황치열 등 많은 가수와 컬래버레이션을 한 경험이 있다.

솔라가 참여한 라비의 신곡 ‘LEOPARD’는 오는 2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