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 콜 2’ 파이널 라인업 3인, 실루엣 공개…더 크로스 ‘Don't Cry’ 부른 1번 아티스트의 정체는 백호?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8.20 04: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더 콜 2’(더콜2) 파이널 라인업 3인의 실루엣과 무대가 맛보기로 공개된 가운데, 이들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Mnet ‘더 콜 2’(The Call 2)서는 고막여친의 정체가 공개됐다. 그의 정체는 바로 트로트 가수 홍자. 홍자는 윤민수 패밀리의 러브콜을 받아 매칭에 성공해 김현철과 함께 콜라보 무대를 선보였다.

더불어 소유 패밀리의 행주, 딘딘이 소녀시대(SNSD) 태연, 故 종현이 부른‘Lonely’를 편곡한 무대를 선보였고, UV 패밀리의 린과 펜타곤(PENTAGON) 후이가 이문세와 이소라의 ‘슬픈 사랑의 노래’를 부르는 등 엄청난 무대가 이어졌다.

그렇지만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된 것은 바로 파이널 라인업 3인 때문.

‘더 콜 2’ 방송 캡처
‘더 콜 2’ 방송 캡처

신곡 무대를 위한 최종 관문인 대망의 패밀리 데이가 시작되는 가운데, 파이널 라인업에 대한 특급 스포일러가 공개됐기 때문.

우선 1번 아티스트의 러브콜 스테이지가 살짝 공개되었는데, 그는 더 크로스의 ‘Don't Cry’를 선곡했다.

많은 네티즌들은 그의 정체를 뉴이스트(NU'EST) 백호(강동호)로 추정하는 상황이다. 이미 출연에 앞서서 그가 녹화를 했다는 사실이 알려졌기 때문에, 그가 언제쯤 출연하는 지가 관건이었기 때문.

파이널 라인업에 백호가 등장하는 것이 기정사실화 된 상태라 많은 팬들이 그가 어떤 패밀리와 함께 무대를 선보이게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모이는 상황이다.

이어 2번 아티스트는 김현정의 ‘멍’을 선곡했다. 그의 정체는 의외로 쉽게 알아챌 수 있었다. 무대 공개에 앞서서 얼굴 실루엣까지 한꺼번에 공개됐기 때문.

과연 ‘미스트롯’서 우승을 차지했던 이 가수가 어느 패밀리와 함께 무대를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더 콜 2’는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