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피니트 엘(김명수), 울림과 계약 만료 ”홀로서기 한다…인스피릿과 함께한 시간 행복했다”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8.19 14: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인피니트 엘이 울림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고 밝혔다.

19일 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김명수 엘입니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오랜만에 이렇게 인사를 드리는 것 같은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된 점. 먼저 인스피릿에게 고개숙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사과했다.

“지금 전해드릴 이야기가 항상 저에게 과분한 사랑만 보내주신 인스피릿 여러분들에게 서운함을 안길 것만 같은 소식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마음이 무겁게 느껴진다”며 “지난주를 마지막으로 울림과의 계약이 끝나게 됐다”고 전했다.

엘 인스타그램
엘 인스타그램

그러면서 “수많은 고민과 결심 끝에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다”며 “제 인생에서 새로운 도전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이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연습생 시절부터 10년 여가 넘는 긴 시간 동안 울림에 있으며 많은 것을 느꼈다는 그는 “인피니트로 데뷔해 인스피릿과 함께 한 시간은 모든 순간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인피니트(INFINITE) 엘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또한 멤버들을 향해 “모든 시간이 행복했고 언제나 우리는 함께 할 거란 약속과 고맙다는 말을 다시 한번 전하고 싶다”고 진심을 밝혔다. 

엘은 “비록 예전과는 조금 다른 모양과 방식으로 함께할지라도 서로를 응원해주고 함께할 거라는 믿음만은 변함 없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엘은 인피니트의 멤버로 2010년 Mnet '인피니트! 당신은 나의 오빠'를 통해 처음 데뷔했다. 이후 ‘내꺼하자’, ‘파라다이스’, ‘추격자’, ‘DESTINY’ 등의 히트곡을 발매하며 활동을 이어갔다. 

최근 엘은 KBS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속 김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