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개밥 주는 남자 개묘한 여행’ 박시후, 어둠 속에서 빛나는 비주얼…’살아 움직이는 조각’

  • 김진주 기자
  • 승인 2019.08.17 21: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주 기자] ‘개밥 주는 남자 개묘한 여행’에 출연 중인 박시후의 일상이 화제다.

지난 8일 박시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LA night lights #LACMA”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시후는 어둠 속에서 검정 티와 검정 모자를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어둠 속에서 빛나는 조각 같은 비주얼이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시후 님의 얼굴 볼 수 있어 행복합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워 보여서 더 좋아요”, “소식 자주 올려줘서 좋아요 재밌게 놀다 오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박시후 인스타그램
박시후 인스타그램

박시후는 1978년생 올해 나이 42세로 2005년 KBS 드라마 ‘쾌걸춘향’으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넌 어느 별에서 왔니’, ‘일지매’, ‘가문의 영광’, ‘검사 프린세스’, ‘공주의 남자’, ‘황금빛 내인생’, ‘러블리 호러블리’, ‘바벨’ 등에서 열연했다.

그는 데뷔 후 처음으로 예능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개묘한 인생’에 출연한다. 팬들에게 자연스러운 일상을 공개하기 위해 출연을 결정했으며 집을 공개한다.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개묘한 여행’은 스타와 반려동물이 함께 국내와 세계 곳곳을 누비는 글로벌 펫 여행 프로젝트 예능이다. 박시후는 15년 차 고양이 집사로 드라마에서 보여주던 모습과는 다른 고양이 애호가로서의 진면목을 선보인다.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개묘한 여행’에는 박시후, 김희철, 김지민이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