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날씨] 10호 태풍 크로사, 기상청 발표 16일 예상 이동 경로-위치는?…’일본 삿포로 해상’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8.16 17: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 삿포로에 해상했다.

태풍 크로사는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학을 의미한다. 크로사는 6일 오후 3시 최초 발생했다.

16일 오후 4시 기상청이 발표한 예상 이동 경로에 따르면 크로사는 16일 오후 3시 일본 삿포로 서남서쪽 약 510km 부근에 해상했다.

다음 날인 17일 오전 3시에는 일본 삿포로 서북서쪽 약 180km 부근 해상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크로사의 다음 정보는 16일 오후 10시 기상청 홈페이지에서 발표된다.

기상청 홈페이지
기상청 홈페이지

한편 이날 오후 4시 20분 기상청은 현재 전국에 구름많고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충북, 경북, 전북에는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오늘은 중국 상해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이 많으나, 대기불안정으로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충청, 전북, 경북에는 오후 9시까지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내일인 17일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는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은 오전 3시부터 오후 3시 사이, 전라도와 경상내륙은 오후 12시부터 9시 사이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고, 제주도는 모레인 18일 오전 3시부터 비가 내릴 예정이다.

내일 아침 기온은 20~25도(오늘 21~26도, 평년 20~24도), 낮 기온은 28~34도(평년 27~31도) 예정이며, 18일 아침 기온은 19~25도(평년 20~24도), 낮 기온은 28~33도(평년 26~31도)가 될 전망이다.

동해안과 경상도, 전남동부에는 폭염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무덥겠고, 밤사이에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폭염특보 발표 지역에서는 보건, 농업, 축산업, 산업 등에 피해가 우려되니, 폭염 영향예보를 참고해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하며, 내일 서해안과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또한 오늘과 내일 소나기나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럽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현재 동해전해상(동해남부남쪽먼바다와 울산앞바다 제외)에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내일까지 바람이 30~50km/h(8~14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하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

동해안은 내일까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하며, 특히 해수욕장을 이용하는 행락객들은 높은 파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남해안에는 19일까지, 서해안에는 내일부터 모레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만조 시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