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청하-그리즐리, 역대급 콜라보로 여름 차트 저격 예고…그는 누구?

  • 송오정 기자
  • 승인 2019.08.16 14: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싱어송라이터 그리즐리가 청하와 손을 잡고 여름 차트 저격에 나섰다.

16일 EGO엔터테인먼트는 “그리즐리가 오는 22일 청하와 함께 부른 새 디지털 싱글 ‘런(RUN0’을 발매하며 컴백한다”고 밝혔다. 이미 지난 8일 그리즐리는 MBC 라디오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출연해 컴백을 언급하며 “어마어마한 가수와 함께 작업한 싱글앨범이 곧 나온다”고 소개한 바 있다.

이에 해당 콜라보 가수가 아이오아이(I.O.I) 출신의 솔로 가수 청하임이 밝혀져 해당 앨범에 대한 기대가 더욱 커지고 있다. 청하의 데뷔 싱글 앨범 ‘월화수목금토일’의 작곡가와 가수로 처음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이후 청하의 ‘너의 온도’ 등을 함께 등을 함께 작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는 그리즐리의 곡 ’런(RUN)’을 통해 다시 한 번 함께 호흡을 맞춘 것으로 전해진다.

청하-그리즐리 / EGO, MNH엔터테인먼트 제공
청하-그리즐리 / EGO, MNH엔터테인먼트 제공

‘런’은 여름 분위기를 저격할 시원하고 리듬감이 돋보이는 신스팝 곡이다. 두 사람이 함께 한 디지털 싱글 ‘런(RUN)’은 오는 2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한편 청하와 함께 하는 아티스트 그리즐리에 대한 네티즌들의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그리즐리는 지난 2014년 첫 번째 싱글 ‘달세뇨 (D.S)’로 가요계 데뷔한 후 ‘미생’, ‘달라’, ‘불꽃놀이’, ‘bench’ 등 특유의 감성을 담은 곡들로 마니아 팬층을 꾸준히 형성해온 실력파 아티스트다.

또한 과거 ‘더 팬(THE FAN)’에 가수 크러쉬의 추천으로 출연해, ‘미생’을 불러 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그리즐리는 오는 9월  7일 서울 노들섬에서 개최되는 ‘HAVE A NICE DAY’ 공연에 출연할 예정이다.

그리즐리는 1992년생으로 올해 나이 28세로 본명은 고영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즐리에 힘을 보탠 가수 청하는 ‘프로듀스101’에서 프로젝트그룹 아이오아이(I.O.I)의 멤버로 2016년 데뷔했으며, 2017년 미니 앨범 ‘핸즈 온 미(Hands on me)’의 타이틀곡 ‘Why Don't You Know’를 시작으로 솔로 가수 활동에 나서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