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류현진♥배지현, ‘LA다저스’ 경기 직관하며 환한 미소…류현진 등판(경기)일정 ‘궁금증↑’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8.16 04: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배지현 아나운서가 ‘LA다저스’ 류현진의 경기를 직관했다. 

지난달 배지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allstargame#99#thesecondhalfbegin”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지현은 야구장에 앉아 환하게 웃음 짓고 있다. 편안한 차림세로 경기를 관람하는 그의 모습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옆에서 내조를 잘해서 아마 현진선수가 잘 던지고 있는것 같아요” “부러우면 지는건데 부럽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배지현 인스타그램

한편 배지현의 남편 류현진은 대한민국의 야구선수다. ‘류뚱’이라는 별명을 가진 류현진은 역대 최고의 한국인 투수 중 한 명으로 꼽히고 있다. 

그는 2006년 한화 이글스 처음 입단한 후 도하 아시안게임, 베이징 올림픽 야구, 프로야구 올스타전, 광저우 아시안게임 등의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지난 2017년 9월 배지현과 류현진은 열애를 인정하고 결혼 소식을 밝혔다. 그 후 2018년 1월 결혼한 두 사람은 현재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류현진은 2019 메이저리그에서 경기를 진행 중이다.  2019 시즌 총 22경기에 참가한 류현진은 현재까지 12승 2패를 거뒀다. 

또한 현재까지 공개된 류현진 등판일정에 따르면 오는 18일 애틀랜타와의 경기에 류현진이 출연한다. 이에 그가 12승에 도전할 수 있을지 시선이 쏠리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