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 박주호 아내 안나, 일상 속 건후 모습 공개 “사랑스러운 무발목”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8.16 00: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박주호 아들 건후의 일상 속 모습이 공개됐다.

최근 박주호 아내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건후는 실내 놀이터에 누워 장난감을 가지고 놀고 있다. 사랑스러움 가득한 그의 무 발목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 발목 통통한거 봐” “건후 너무 귀여워서 현기증 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건후의 아빠 박주호는 1987년생으로 올해 나이 33세로 울산 현대 축구단 소속 축구선수다. 아내 안나의 나이 차이는 9살로 슬하에 아들과 딸을 1명씩 두고 있다. 이에 건후는 올해나이 3살로 알려졌다.

건후와 나은이는 지난해 8월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 후 독보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앞서 건후는 얼굴에 생긴 상처로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잠시 하차하기도 했다.

건후 인스타그램
건후 인스타그램

이후 보조개와 함께 방송에 복귀한 건후는 한층 더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훈훈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건후의 엄마 안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과 관련한 오보를 언급하며 “아이들의 분량을 늘려달라고 요구한 적이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안나는 나은이의 모습을 더 보고 싶다는 한 네티즌의 댓글에 답을 남기며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현재 건후가 출연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아내 없이 아이들을 돌보는 연예인 아빠들의 육아 도전기를 그리고 있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KBS2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