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서 말을 해’ 딘딘, 뭐라고 했길래 음소거 당했나…‘고추 하다’ 뜻은?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8.15 15: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가수 딘딘이 ‘어서 말을 해’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낸 가운데 ‘고추 하다’의 뜻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어서 말을 해’에서는 전현무, 박나래, 문세윤과 명품 배우 김정난, 정상훈이 고정으로, 첫 회 게스트로 이홍기와 딘딘, 엔플라잉 유회승이 출격했다.

딘딘 / JTBC ‘어서 말을 해’ 영상 캡처
딘딘 / JTBC ‘어서 말을 해’ 영상 캡처

이날 방송에서 ‘고추 하다’ 라는 문제가 출제되며 화제가 됐다. 듣기만 해도 매운맛이 느껴지는 ‘고추’와 동음이의어인 '고추 하다'의 뜻풀이에 모든 출연자는 정답을 맞추기 위해 접전을 펼쳤다.

박나래가 가장 먼저 답을 얘기하려 하자 주변에서 “하지마”를 연신 외치며 그를 막아섰다. 오답들이 난무한 가운데 특히 딘딘은 ‘고추 하다’의 뜻풀이로 "어마어마하게"라며 말을 이어갔다. 하지만 뒷이야기는 음소거 처리돼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어 ‘고추 하다’의 뜻을 묻는 문제가 나왔다. 드라마 ‘스카이캐슬’의 한 장면이 힌트로 제공됐으며 엔플라잉 유회승은 “추리하다”라고 정답을 외쳤다. ‘고추 하다’는 사실 여부를 비교하여 생각하다라는 뜻이다.

한편, JTBC ‘어서 말을 해’는 연예계에서 내로라하는 센 말발의 연예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말의 고수를 가리는 신개념 퀴즈쇼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