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 김한나, 남다른 볼륨감 자랑하는 화보 비하인드컷 공개…“인형같은 미모 자랑하는 한나”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8.14 17: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 김한나가 과거 화보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김한나는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물놀이 가고싶당 #크레이지자이언트7월호 #김한나#김한나치어리더”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한나는 튜브를 타고 흰색 비키니를 입은 채 풀장에서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또한 선글라스를 머리 위에 얹고 모노키니를 입은 채 셀카를 찍는 그의 미모에 보는 이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김한나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김한나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한나누나 너무 이뻐여!”, “솔직히 사람 아니시죠? 아프로디테시죠?ㅠㅠ”, “누가 물에 인형을 던져놨대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90년생으로 만 29세인 김한나는 동덕여자대학교 방송연예과를 졸업했고, FC 서울의 V걸스 멤버로 활동하며 치어리더로 데뷔했다. 이후 2014년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의 치어리더로 활동했으나 계약이 해지되면서 잠시 팀을 떠났다.

2017년부터 트윙클 팀의 팀장으로 승격되어 히어로즈에 복귀했으며, 현재는 서울 SK 나이츠와 서울 우리카드 위비, 대전 KGC 인삼공사의 치어리더를 맡고 있다.

김한나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김한나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치어리더로 참여했으며, 지난 2월 팀을 떠난 안지현과 달리 키움에 잔류했다.

지난 3월 키움 히어로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시범경기 자체중계에 김정석 응원단장과 함께 해설로 나서기도 했으며, 맥심 5월호 표지모델을 장식하기도 했다.

한편, 그는 ‘크레이지 자이언트’ 7월호 커버모델로 발탁된 바 있으며, 올스타 브레이크 기간에 필리핀 세부로 휴가를 다녀왔다. 최근 새 정복으로 무장한 그는 14일 잠실야구장서 펼쳐지는 LG 트윈스와의 원정경기에 등장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