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아♥이던, 인스타그램 속 넘사벽 패왕색…결별 없는 사랑ing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8.14 15: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현아♥이던 커플이 여전한 애정을 과시했다. 

지난 5일 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현아는 탑 원피스를, 이던은 독특한 패턴이 눈에 띄는 니트를 매치한 채 귀여운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현아의 과감한 노출이 시선을 사로잡았으며, 두 사람은 같은 사진을 각자 SNS에 게재하며 변함없는 애정을 자랑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킹갓커플♥”, “진짜 좋아요”, “이쁘게 오래 잘 만나는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8세인 현아는 지난 2007년 원더걸스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지만 건강상의 이유로 탈퇴 후 잠시 공백기를 가졌다. 

이후 포미닛 멤버로 재데뷔하며 독보적 섹시미로 많은 사랑을 받은 그는 포미닛 해체 후 ‘버블팝’, ‘베베’ 등의 히트곡으로 활약을 펼쳤다. 

현아 인스타그램

솔로 활동과 함께 펜타곤의 이던-후이와 트리플H로 색다른 모습을 선사한 현아는 트리플H로 활동 중이었던 멤버 이던과 지난해 8월 공개 열애를 인정해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열애를 부인했지만, 현아가 자신의 SNS에 이던과 2년째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전했고 두 사람은 소속사에서 퇴출 당했다. 

최근 싸이가 설립한 소속사 피네이션과 계약을 맺은 현아-이던이 보여줄 모습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현아는 올해 나이 28세이며 이던은 26세로 두 사람은 2살 나이 차이가 나는 연예계 대표 연상연하커플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