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최수종♥하희라 딸 최윤서, 과거 방송서 뽐낸 붕어빵 미모…'나이는?'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8.14 15: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딸 최윤서 양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방송 출연한 최수종, 하희라 딸 최윤서'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과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붉은 물감을 눈썹에 바르고 있는 최윤서양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아빠 최수종과 엄마 하희라를 쏙 빼다 닮은 훈훈한 미모가 돋보인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올해 나이 58살로 알려진 최수종은 얼굴뿐만 아니라 사랑꾼으로서의 면모까지 자랑하며 완벽함을 뽐냈다.

그는 1987년 KBS ‘사랑이 꽃피는 나무’로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이어 ‘첫사랑’, ‘야망의 전설’, ‘사람의 집’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탄탄히 채워갔다. 또한 ‘태조 왕건’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최수종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이름을 잃고 왕건이라고 불리는 등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자랑하기도 했다.

이렇게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던 최수종은 지난 1993년 하희라와 결혼식을 올렸고 금슬 좋은 잉꼬부부의 모습을 뽐내고 있다. 최수종의 아내 하희라는 올해 나이 51세로 두 사람은 7살 나이 차이가 난다. 하지만 나이 차이가 무색하게 동갑내기 친구같이 풋풋한 애정을 보여줘 연예계 대표 사랑꾼으로 자리 잡았다.

두 사람은 슬하에 아들, 딸 하나를 두고 있으며 딸 최윤서 양은 올해 나이 20세로 알려져있다.

한편, 최수종은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유이와 함께 출연하며 두 사람의 나이 차이가 포털사이트 연관 검색어에 오르기도 했다. 유이는 올해 나이 32세로 최수종과 26살의 나이차이가 난다. 두 사람은 26살의 나이차이를 극복한 극강의 연기 케미를 보여주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로 현재는 종영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