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삼시세끼 산촌편’ 박소담, 개미 허리 강조되는 원피스 패션…‘김고은 떠오르는 햇살 미소’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08.10 07: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삼시세끼 산촌편’ 박소담이 폭발적인 관심을 얻고 있다. 이와 동시에 박소담의 일상에 속 모습도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최근 박소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봐도좀심한롱다리샷 #두번째이야기 #정말늘린거아니에요... #그두번째이야기 우리스타일리스트 언니가... 저를.. 많이사랑하나봐요... 나두사랑해언니....”라는 내용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소담은 특별한 노출 없이 허리 라인만 강조된 원피스를 입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한 해맑게 웃으며 특유의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어필하기도 했다.

박소담 인스타그램
박소담 인스타그램

 

데뷔 당시부터 한국예술종합학교 출신이라는 점과 닮은꼴 외모 등으로 배우 김고은과 함께 언급돼 왔던 박소담은 영화 ‘검은 사제들’ 출연을 기점으로 대중들에게 존재감을 확실하게 보여줬다.

박소담의 올해 나이는 29세로 드라마와 연극, 영화 등 장르를 넘나드는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봉준호 감독과 함께 작업한 영화 ‘기생충’에서 기정 역을 연기하며 일상적인 연기를 완벽하게 해내며 다시 한 번 주목 받았다.

현재 박소담은 영화 ‘후쿠오카’와 ‘특송’ 개봉을 앞두고 있고, tvN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 산촌편’에 출연해 윤세아, 염저아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삼시세끼 산촌편’에는 박소담의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 인물인 배우 정우성이 등장하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