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타짜: 원 아이드 잭’ 박정민, “도일출 연기 위해 처음으로 피부과 방문”…이광수 증언 내용은?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08.08 11: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배우 박정민이 도일출 캐릭터를 연기하기 위해 노력한 점을 언급했다.

8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 입구에서 열린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박정민은 “처음에 캐스팅이 되고 나서 감독님과 맥주 한 잔을 하는데, 감독님과 약속한 것이 있다”고 입을 열었다.

박정민은 권오광 감독이 외모를 가꾸면 좋겠다고 말했다며 “살면서 처음으로 피부과를 갔다. 운동도 했고, 백화점을 가서 화장품을 사기도 했다. 온갖 노력을 했다. 분장팀도 함께 했다”고 말하며 시선을 끌었다.

박정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정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후 ‘타짜: 원 아이드 잭’의 권오광 감독은 “영화 보시면 알겠지만 도일출이 소년에서 시작해서 남자로 성장하는 캐릭터다. 박정민 배우 연기에 대해서는 더 이상 바랄 것이 없었다”라며 말을 잇지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동료 배우 이광수 역시 박정민이 실제로 운동도 자주 가고, 식단을 조절하기도 했다고 증언했다.

이날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제작보고회에 참석할 예정이었던 배우 권해효가 불참했다. 진행자 박경림은 “건강상의 이유로 불참하게 됐다.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괜찮다”고 소식을 전했다.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은 포커판에서 날고 기는 실력자인 전설적인 타짜 짝귀 아들이자 고시생 일출(박정민 분)은 마돈나(최유화 분), 이상무(윤제문 분)를 만나 돈을 잃게 된다. 동시에 그 앞에 나타난 타짜 애꾸(류승범 분)로 인해 인생의 전환점을 맞이하는 이야기를 담아낸다.

류승범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주목 받고 있는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에는 박정민, 최유화, 우현, 윤제문, 이광수, 임지연, 권해효 등의 배우들이 출연한다. 9월 11일 개봉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