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태양의 계절’ 최정우, 유태웅에게 윤소이-오창석 과거 연인 아들 최성재 자살 시도에 ‘충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태양의 계절’ 에서는 최정우가 유태웅에게 윤소이와 오창석이 과거 연인이고 아들 최성재가 자살 시도를 했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45회’에서 재용(유태웅)은 민재(지찬)에 의해 광일(최성재)의 소식을 듣게 됐다.

 

KBS2 ‘태양의 계절’ 방송캡처
KBS2 ‘태양의 계절’ 방송캡처

 

유태웅은 태준(최정우)을 만나 지찬의 잘못을 덮어준는 대가로 시월(윤소이)와 태양(오창석)의 관계를 알렸다. 

최정우는 유태웅에게 태양(오창석)이 윤소이의 과거 연인이었고 이 사실을 알고 최성재가 자살시도를 했다는 말을 듣고 충격에 빠졌다. 

최정우가 이 말을 듣기전 오창석을 살해하기 위해 구실장을 시켜 괴한에게 납치하도록 했지만 실패를 했다.

오창석은 경호원들에 의해 구출이 됐고 괴한들은 경찰들에 넘기게 됐지만 오창석은 양지에서 왜 자신을 죽이려고 까지 하는지 의문점을 가지게 됐다. 

시월(윤소이)은 최성재가 회복된 후에 아들 지민(최승훈)과 함께 떠날 생각을 하게 됐다.

시월은 선배(윤인조)에게 “유월의 아이를 임신하고 최광일에게 시집간 네 업보다”라고 하며 태준(최정우)가 자신들의 비밀을 알게 될 것을 각오했다. 

또 태준(최정우)는 광일(최성재)의 병실을 찾아가서  “너랑 김유월이 바뀐거 지민엄마가 알고 있냐?”물었고 최성재는 “지민 엄마 그런거 모른다”라고 답했다. 

그러나 최정우는 최성재에게 “이상하다. 지민엄마가 김유월이 죽자마자 너와 결혼한거 이상하다. 아무래도 이상하게 돌아가는 것 같다”라고 의심의 끈을 놓지 않았다. 

하시은은 엄마 미란(이상숙)에게 ”어느날 부터 엄마가 오서방에게 거리감을 두는 것 같다”라고 말했고 이상숙은 가족을 떠날 결심을 했다. 

‘태양의 계절’은 대한민국 경제사의 흐름과 맥을 같이 하는 양지그룹을 둘러싼 이기적 유전자들의 치열한 왕자게임을 그린다.

서로를 속고 속이는 수 싸움과 배신으로 점철되는 양지그룹 제왕의 자리, 그로 인해 희생된 한 남자의 비극적인 복수극과 역설적이지만 낭만적 성공담을 담는다.

‘태양의 계절’은 김원용 PD 연출, 이은주 극본의 드라마이며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00부작 예정으로 알려졌다.

‘태양의 계절’의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KBS2 ‘태양의 계절’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KBS2 ‘태양의 계절’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 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