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황금정원’ 오지은 “정영주와 데이트 많이 해” 한지혜·이상우…‘섹션TV연예통신’ 인터뷰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8.02 00: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섹션TV연예통신’에서 배우 한지혜·이상우·오지은·정영주와 인터뷰를 가졌다.

1일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패션톡톡! 노라조 조빈·원흠 인터뷰’, ‘이사배 광고 촬영현장 인터뷰’ 등을 주제로 진행됐다.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 캡처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 캡처

MBC 새 토요드라마 ‘황금정원’은 인생을 뿌리재 도둑맞은 여자가 자신의 진짜 삶을 찾기 위한 과정을 담은 미스터리 휴먼 멜로 드라마다. 해당 드라마의 촬영현장을 찾은 ‘섹션TV’ 측은 한지혜·이상우·오지은·정영주와 만났다. 

한지혜는 화제의 중심인 싸이의 ‘나팔바지’ 댄스에 대해 “춤은 집에서 밤마다 이어폰 기고 거울 보면서 연습했다. (정)시아 언니랑 같이 댄스학원에 가서 배웠다”고 말했다. 강력계 열혈 형사 역을 맡았으나 여장에 도전한 부분이 더 화제가 된 이상우는 “대본에는 여장은 아니었다. (여장해보는 게) 어떻겠냐? 작가님이 물어보셔서, 대본에 있으면 못할 게 없으니까 하긴 하는데 예뻐 보이지 않았다”며 아쉬워했다.

딸을 위해 악행을 저지르는 신난숙 역을 맡은 정영주는 “드라마 ‘열혈사제’ 에서도 구청장 역할을 하면서 살아남기 위한 악역을 했었는데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악역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강렬한 악역 연기에 대해서는 “무조건 화를 낼 수도 없고 분노만 할 수도 없고 어떻게 하면 화면 전체를 에너지로 꽉 채울 수 있는지 고민을 하기 때문에 관심 있게 봐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악역 연기로 화제에 오른 ‘사바나’ 오지은은 정영주와의 연기 케미에 대해 “촬영 전부터 자주 만났다. 데이트도 많이 하고. 진실한 속내를 보여주고 진자 감정들을 표현할 수 있는 대상이기 때문에 감정들을 서로 교감을 많이 한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MBC 연예정보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3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