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슈퍼히어러’ 윤도현X거미X솔지, 진짜 로커를 찾아라…김구라의 방해에도 3번 로커 서문탁 정체 밝히고 ‘탄성’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7.28 23: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슈퍼히어러’에서는 윤도현, 거미, 솔지가 특별 히어러로 출연했다. 

28일 방송하는 tvN 추리예능 프로그램 ‘슈퍼히어러-7회’에서는 ‘진짜 로커를 찾아라’로 히어러들은 누가 진짜 로커인지, 로커는 몇 명인지 찾아내기 위한 추리극을 펼쳤다.

 

tvN ‘슈퍼히어러’ 방송캡처
tvN ‘슈퍼히어러’ 방송캡처

 

특별 히어러로 출연한 윤도현, 거미, 솔지는 시작을 하면서 자신감을 표현하는 모습을 보였다.

윤도현은 “감으로 찾는 걸 잘한다. 오늘도 다 맞혀서 재미가 없을 것 같다”라고 자신만만한 표정을 지으며 말했다.

이어 MC 장성규가 거미에게 출연 각오를 물었고 거미는 “TV로 볼때는 잘 맞혔다. 그러나 막상 나와보니 여기서는 잘 모르겠다. 혹시 모르니 잘난 척 하지 않겠다”라고 답했다. 

솔지는 “EXID에서 촉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다”라고 말했고 케이윌도 “지금까지 성공률이 너무 낮았다. 오늘은 재미를 생각하지 않고 맞히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본격적인 라운드가 시작되고, 도전자들의 노래를 듣게 된 히어러들은 단체로 멘탈 붕괴를 겪었다.

특히 초반에 의기 양양한 모습을 보여주던 히어러들은 빌런 군단의 방해 작전에 휩쓸리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윤도현은 평소의 카리스카 가득한 로커에서 빌런의 힌트에 마음을 바꾸며 '팔랑귀'를 보여줬다.

이번 방송에서는 역대급 가창력을 자랑하는 도전자들의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무대로 누가 들어도 로커라고 할 수 밖에 없는 노래를 부르며 시청자들에게 소름 돋는 결과를 선사했다.  

또한, 음악분야에서 권위자인 '히어러'들이 오직 소리에 의존해서 '빌런'들의 방해 작전 속에서 도전자(싱어)의 전체를 밝혀내는 프로그램이다. 

히어러들은 도전자들을 노래를 듣고 3번 도전자가 가수 서문탁이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서문탁은 사랑, 결코 시들지 않는을 노래했고. 히어러들은 모두 로커일거라고 선택했고 원곡자 서문탁일 거라는 말이 나왔다.

윤도현은 “전 확신한다”라고 했고 케이윌, 솔지, 거미는 남자라고 추측했다.

힌트곡으로 'She's Gone'으로, 도전자의 일부를 공개했는데 거미가 3“번 도전자를 서문탁 같다”고 생각을 바꿨다.

이어 3번 도전자의 모습이 공개되고 정체가 로커 서문탁으로 공개되고 정체가 밝혀졌다.

히어러들은 2번 도전자가 로커가 아니라고 했고 로커임으로 밝혀지면서 히어러는 빌런에게 패배하게 됐다.

또한, 4번 도전자는 케이윌이 가수 DK의 목소리를 알아차리게 됐고 솔지는 “아마추어 중의 탑”이라고 했는데 주인공은 디셈버의 호소력 있는 목소리로 발라드를 부르는 보컬 DK로 드러났다.

김구라는 “제일 얄미운 사람이 맞춰 버린 케이윌”이라고 하면서 웃음을 줬다.

마지막으로 5번 도전자는 히어러들에게 몽니와 김동하등 로커라는 의견이 몰렸고 윤도현이 로커라고 강하게 주장한 주인공의 정체는 코인노래방에서 실력을 갈고 닦은 의대생으로 정병희 씨로 밝혀지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tvN 방송 ‘슈퍼히어러’는 매 주 일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