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오늘의 운세’ 하성운, 남자의 태도 한 번에 해석…‘사기캐 구르미’

  • 김진주 기자
  • 승인 2019.07.26 18: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주 기자] ‘오늘의 운세’에서 하성운이 당황스러운 남자의 태도를 한 번에 파악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JTBC2 ‘오늘의 운세’ 3회에서는 소개팅 예측을 하기 위해 출연한 게스트 하성운과 소개팅을 하기 위해 일반인 김태원과 최예록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최예록은 박명수가 이상형이었다. 이어 그는 “너무 신기하다. 가끔씩 드립치는 것도 재밌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김태원은 머뭇거리며 “박세희 닮았어요. 제 학교 후배 박세희 닮았어요. 칭찬이에요. 모르시는 분이죠?”라고 뜬금없는 말을 해 여성분을 당황케 했다.

JTBC2 ‘오늘의 운세’
JTBC2 ‘오늘의 운세’

이에 최예록은 “모르죠. 제가 어떻게 알죠”라고 말하며 황당함을 감출 수 없었다.

이를 지켜보던 전효성은 “이런 거 너무 싫다. 나는 모르는 아는 여자 얘기하는 거 싫다”라고 말하며 질색했다. 이에 신동은 “이런 말 별로예요?”라고 말하며 전혀 몰랐다는 듯이 놀랐다.

이에 하성운은 “남자분이 상대방을 당황시키고 싶어서 그런 것 같다”라고 김태원의 태도를 한 번에 해석했다.

당황한 최예록은 분위기 전환을 위해 “누구 닮았다고 들어봤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김태원은 “래퍼 창모 닮았다”라고 말해 최예록을 또 한 번 놀라게 했다. 이를 본 스튜디오에서는 똑 닮은 얼굴에 웃음을 멈출 수 없었다.

두 사람의 소개팅 결과는 최예록은 선택을 했고, 김태원은 서울과 청주 장거리 연애의 부담으로 선택하지 않았다.

JTBC2 ‘오늘의 운세’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