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송혜교, 송중기와 이혼 관련 루머 유포자·악플러 고소…“선처·합의 절대 NO” (전문)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7.25 11: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배우 송혜교가 전 남편 송중기와의 이혼과 관련해 허위 사실을 퍼뜨린 루머 유포자들 및 악플러를 고소하고 전쟁을 선포했다. 

25일 송혜교 소속사 UAA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 2019년 7월 25일 분당경찰서에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및 모욕에 대한 내용으로 혐의점이 분명히 드러난 다수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송혜교와 관련해 악질적인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1차로 분당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며 “당사는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튜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그 전원에 대하여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UAA는 이번 고소건과 관련해 약 한 달 전인 지난 6월 28일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법적 대리인으로 선임했으며, 법적 대응을 준비해왔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고소장 접수와 관련, 당사는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조치에 이어 2차로 진행 중인 법적 대응에 있어서도 당사는 합의 없이 진행해 나갈 것임을 거듭 밝힌다”고 강조했다. 

송혜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송혜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그러면서 송혜교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허위의 글이나 악의로 가득 찬 욕설, 그리고 차마 상상하기 어렵고 있을 수도 없는 일들을 날조하고 퍼트리는 행위가 지속되고 있고, 이는 분명 사회적 용인 수준을 넘었을 뿐 아니라 당사자에게 견딜 수 없는 고통을 안겨 주고 있다”고 호소했다.

끝으로 UAA는 “익명성을 악용하여 무분별하게 루머를 양산하고 이를 확산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강력하게 법적 대응할 방침이며 이를 통해서 더 이상 글로써 사람에게 상처 주고 고통을 안기는 행위가 자제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궁합도 안 본다는 나이 4살 차의 송혜교와 송중기는 지난 2016년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통해 인연을 맺은 후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두 사람은 2017년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의 연을 맺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지만, 지난달 27일 이혼 소식을 알려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열애설부터 결혼까지 한국을 넘어 해외에서도 주목받는 세기의 커플이었던 만큼 두 사람의 이혼 소식의 파장은 컸다.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는 송혜교, 송중기의 이름은 물론이며 송중기 생가, 태양의 후예, 송혜교 반지, 송송커플 등 두 사람과 관련된 키워드들이 장악했다. 또한 두 사람의 이혼과 관련한 사실 확인 되지 않은 악성 지라시들이 퍼져 양 측은 법적 대응을 시사한 바 있다.

한편, 지난 22일 서울가정법원에서 송혜교와 송중기의 이혼이 성립됐다. 두 사람은 서로 위자료, 재산분할 없이 이혼하는 것으로 조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완전한 남남이 됐다. 

이하 송혜교 소속사 UAA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UAA 입니다.

배우 송혜교씨 소속사 UAA는 2019년 7월 25일 분당경찰서에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및 모욕에 대한 내용으로 혐의점이 분명히 드러난 다수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하였습니다.

UAA는 배우 송혜교씨와 관련해 악질적인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1차로 분당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하였습니다. 당사는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투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그 전원에 대하여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UAA는 이번 고소건과 관련해서 지난 6월28일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법적 대리인으로 선임했으며, 법적 대응을 준비해왔습니다.

아울러 고소장 접수와 관련, 당사는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이번 조치에 이어 2차로 진행 중인 법적 대응에 있어서도 당사는 합의 없이 진행해 나갈 것임을 거듭 밝힙니다.

배우 송혜교씨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허위의 글이나 악의로 가득찬 욕설, 그리고 차마 상상하기 어렵고 있을 수도 없는 일들을 날조하고 퍼트리는 행위가 지속되고 있고, 이는 분명 사회적 용인 수준을 넘었을 뿐 아니라 당사자에게 견딜 수 없는 고통을 안겨 주고 있습니다.

향후, 익명성을 악용하여 무분별하게 루머를 양산하고 이를 확산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강력하게 법적 대응할 방침이며 이를 통해서 더 이상 글로써 사람에게 상처 주고 고통을 안기는 행위가 자제되기를 바랍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