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7년차 에이핑크 멤버→ 27살 ‘진짜’ 정은지의 여행기 ‘시드니선샤인’ (종합)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7.23 16:4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정은지의 시드니 선샤인’ 어느덧 7년차를 맞이한 에이핑크 정은지가 27살 청춘의 모습을 가득 담아 호주 시드니로 여행을 떠났다. 

23일 오후 서울 베스트 웨스턴 가든호텔에서 ‘정은지의 시드니 선샤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MC 공서영과 정은지가 참석했다.

‘정은지의 시드니 선샤인’은 데뷔 9년차를 맞은 정은지가 오롯이 자신만을 위한 여행을 떠나고 가수로서 연기자로서의 터닝포인트를 찾는 과정을 담은 여행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에이핑크로 데뷔 후 가수, 연기자, DJ로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정은지는 연예인 정은지가 아닌 스물 일곱 살의 정은지 모습을 담아 그녀만의 매력과 여행에 대한 기대가 모이고 있다. 

정은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은지의 시드니 선샤인’을 통해 첫 단독예능에 나선 정은지는 “처음에 촬영제의를 받았을때 반가웠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혼자 여행을 간 곳이 호주였다. 그때도 스케줄 중간에 잠깐 다녀왔던거라서 충분히 보고 느끼고 구경하지 못했는데 시드니 선샤인을 통해 많은 경험을 할 수 있지않을까 해서 흔쾌히 하겠다고 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은지는 혼자 여행하면서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늘었다고 밝혔다. 그는 “감독님이 통역을 잘 안해주셨다. 영어를 배운지도 얼마 안됐는데 당황스러웠지만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늘어서 왔다. 이 사람이 내가 말하는 영어를 알아들어줄까, 무례하지않을까에 대한 걱정이 쌓여있는데 일단 지르고 보니까 그런게 많이 담겨있는거같다. 일단 말을 무작정 건네고 보는 문법에 맞지않은 말을 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쟤도 저렇게 하니까 나도 여행을 할 수 있지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지 않을까 싶다”라며 “영어 어학연수 다녀온 느낌이었다”고 표현했다.

라이프타임 ‘정은지의 시드니선샤인’ 포스터

여행을 하면서 음악적 영감을 얻었냐는 질문에 정은지는 “광활한 자연을 보니까 멀리서보면 작게보인다는 말이 어떤건지 더 실감했다. 가서 스트레스나 마음에 가지고 있던거를 떨쳐버리고 와야겠다 생각했다.비가와서 속상하더라도 그 모습마저 예쁘게 보여서 생각하기 나름이구나 싶었다”며 “음악은 가사를 쓰거나 작업을 할때 도움될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시즌3를 하게 될 경우 추천하고 싶은 사람으로 에이핑크 초롱을 꼽았다. 누가 좋을지 망설이던 정은지는 “놀이기구가 많은 나라로 추천해서 초롱언니가 다녀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익스트림한걸 좋아해서 신나는 거 다이나믹한걸 좋아한다. 스카이다이빙도 했는데 다른 경험도 생기면 좋지 않을까 싶다”라며 함께 하고싶다고 덧붙였다.

정은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올해로 7년차를 맞이한 에이핑크 멤버로서 정은지는 “1인예능은 고민이 많은 분들에게 좋은 것 같다. 여행은 특히 생각이 많은 분들한테 필요한 요소중에 하나라고 생각한다”며 “저희가 7년차고 활동할 시간이 많이 남긴했지만 아이돌로서 연차가 있는 경력이다보니 주위에서 걱정을 많이 해서 덩달아 겁을 먹는게 일상적이다. 그래서 생각도 많고 걱정도 많았는데 때마침 여행을 해서 힐링할 수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앞으로 뭘하든 처음 진행하는것들이 많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왜 나일까’라는 생각은 스케줄이 들어올때마다 자주 생각하게 된다. 여행을 갔을때 너무 서정적이고 차분한 무드가 아닌 신나고 여행을 즐기고 좋아하고 이런 것들을 보고싶어하지 않을까 대리만족 하시지 않을까 싶었다. 제가 혼자 느끼는 걸수도 있지만 주변분들한테 힘을 주는걸 좋아한다. 그렇게 의지할 수 있는 모습과 혼자서 해나가는 것들을 기대하시지 않을까라고 생각했다”고 답했다. 

끝으로 정은지는 “영상을 보면서 대리만족하셨으면 좋겠다. 눈과 귀가 힐링하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하며 첫번째 에피소드 조회수 100만이 넘는다면 “마지막 에피소드를 팬분들이랑 대관해서 같이 보겠다”고 공약을 내세웠다.

‘정은지의 시드니 선샤인’은  23일(화) 오후 5시를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라이프타임 디지털 채널 유튜브,페이스북에서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