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레벨업’ 3화, “오마이 갓” 성훈 X 한보름 오피스 로맨스 시작! (종합)

  • 정미경 기자
  • 승인 2019.07.18 00: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기자]  

‘레벨업’ 17일 방송에서 안단테(성훈)는 면접장에서 곽한철(차선우)을 만난 일화가 공개되었다. 면접관 자리에 앉은 안단테(성훈)는 “질문은 딱 한 번만 합니다. 단 한 번의 기회 신중히 하십시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박실장(데니안)을 가리키며 “자, 질문입니다. 어떻게 하면 이 친구를 면접실에서 내보낼 수 있겠습니까? 생각할 시간 5분 드리겠습니다”라는 다소 황당한 면접 질문을 던졌다.

당황한 지원자는 질문의 저의를 물어봐도 되겠느냐 말했지만, 안단테(성훈)은 거절했다. 그는 “질문을 받지 않겠다고 한 이유는 질문에 담겨있는 의도까지 파악할 수 있는지를 보기 위함”이라 단호히 말하는 모습을 보였다.

침묵의 5분을 견디고 제일 먼저 입을 연 사람은 박경애 지원자였다. 그녀는 “불이에요 불”이라고 연기하며, 상황극을 꾸몄지만, 박실장(데니안)은 꿈쩍하지 않았다. 다시 한 번 기회를 달라는 그녀에게, 안단테(성훈)는 단호하게 말했고, 이에 기분이 상한 박경애는 명찰을 집어 던지며 면접장을 박차고 나갔다.

다음으로 입을 연 사람은 직접 물리적으로 박실장(데니안)을 들어 내보내려했다. 하지만 그의 방법은 경비로 인해 가로막히게 되었고, 결국 남은 것은 곽할철(차선우) 뿐이었다. 그는 정공법으로 나갔다. 그가 가진 ‘솔직함’을 무기로 내세운 것이다.

곽한철(차선우)는 “저는 제가 가진 능력을 잘 모릅니다. 왜냐하면 단 한 번도 무언가를 위해 치열하게 고민하고 노력하지 않았기 때문이죠”라고 운을 떼며, 게임회사 부스를 철거했던 며칠 전의 일화를 이야기 했다. 그는 신연화(한보름)와의 첫 만남을 이야기 하며, “저도 느껴보고 싶습니다. 그런 애사심”이라 솔직히 말했다.

이어서 그는 “부탁을 드리고 싶습니다. 지금 제가 가진 능력 안에서 할 수 있는 건 부탁 밖에 없습니다”라며 정중히 박실장(데니안)에게 제안했다. 그 제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 말하는 박실장(데니안)에게 곽한철(차선우)은 “그래도 염치 불구하고 다시 한 번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은혜 절대 잊지 않겠습니다. 다시 한 번 부탁드리겠습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결국 그의 말에 마음을 움직인 박실장(데니안)은 “내가 악당이 될 수는 없잖아? 진짜 악당은 이 사람인데”라며 정말 면접장을 나갔다. “진짜 뽑으신거에요?”라고 물어본 박실장(데니안)에게 안단테(성훈)는 “내가 뽑은 거 아니야, 니가 선택한 거지”라고 말했다. 그의 말대로 결국 곽한철(차선우)을 뽑은 것은 박실장(데니안)이었다.

Dramax 드라마 ‘레벨업’ 방송 캡쳐
Dramax 드라마 ‘레벨업’ 방송 캡쳐

이날 방송에서는 드디어 안단테(성훈)가 조이버스터 대표로 화려하게 등장하게 되었다. 그의 모습을 본 신연화(한보름)은 “백내장이 왔나? 이럴 리가 없는데, 오마이 갓”라며 현실을 부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앞으로 이 둘의 티격태격 오피스 로맨스가 기대된다.

아직 ‘레벨업’이 몇 부작인지 알려지지 않은 가운데, 성훈(방성훈)과 한보름의 빛나는 케미로 더욱 다음 화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낸다. 특히 네티즌들 사이에서 ‘인간 리디북스’ 라고 불리는 성훈(방성훈)의 매력방출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현재 성훈(방성훈)은 MBC예능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여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최근 방송에서는 화보 촬영을 위해 철저히 식단 관리를 하고, 매력적인 복근을 선보이는 등 촬영에 진지하게 임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그의 진정한 매력은 단숨에 수박 주스를 원샷하는 것에서 나왔다. 성훈(방성훈)만의 반전매력을 선보인 것이다. 앞으로 드라마와 예능,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며 선보일 성훈(방성훈)의 매력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이다.

아래는 ‘레벨업’의 인물관계도다.

Dramax 드라마 ‘레벨업’ 인물관계도(출처: 공식홈페이지)
Dramax 드라마 ‘레벨업’ 인물관계도(출처: 공식홈페이지)

Dramax 드라마 ‘레벨업’은 “회생율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와 게임 덕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이다. 성훈(방성훈), 한보름, 차선우(바로), 강별, 데니안이 출연하는 작품으로, 매주 수, 목 저녁 11시에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