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펜타곤, 8명 음악적 색깔 그대로 담긴 ‘SUMMER’…올 여름 ‘히트’ 예고 (종합)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7.17 17: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펜타곤(PENTAGON) 8명의 소년이 여름의 청량함과 싱그러움을 담은 신곡으로 올 여름 ‘히트’를 예고했다.

17일 오후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펜타곤(PENTAGON) 9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펜타곤 멤버 우석, 유토, 홍석, 키노, 후이, 진호, 여원, 신원이 참석했다.

이번 앨범은 여름이라는 뜻의 영어 단어 'SUMMER'를 사용하여, 합계 함수인 'SUM'에 펜타곤을 뜻하는 'ME'와 각기 다른 4개의 'R' 수식 테마를 넣어 새로운 의미의 'SUM(ME:R)'를 만들어냈다.

타이틀곡 '접근금지 (Prod. By 기리보이)'는 멤버 후이와 래퍼이자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위트와 재치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으로,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반대로 좋아하지 않는 척을 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펜타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번 앨범에 대해 펜타곤 멤버들은 대체적으로 자신감을 보였다. 진호는 “데뷔 후 처음 나온 여름 앨범이다. 여름에 나온적은 있어도 여름을 겨냥한 적은 없었는데 곡들이 청량하고 밝고 신난다. 기리보이님과 함께 후이가 작업한 ‘접근금지’, ‘판타지스틱’, ‘SUMMER’, ‘ROUND 2’ 등이 담겨있다”고 소개했다. 여원은 “날씨가 더워지고 휴가철이 다가오는데 여행갈때 들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전했다. 

기리보이와 콜라보를 하게 된 후이는 “지난 앨범때 한요한님과 작업하며 기리형 얘기를 많이 들었다. 기리보이도 같이 하고 싶다는 얘기를 해주셔서 이번에 감사하게 함께 곡 작업을 하게 됐다”고 밝히며 “기리보이 선배님이 독특한 부분이 돌격형 프로듀서다”라고 표현했다.  스스로를 ‘느림보형 프로듀서’라고 정의한 후이는 “저는 곡을 만들때 생각도 많고 정리가 되있어야 작업을 하는 반면에 기리보이는 일단 시작하고 본다. 무에서 시작하고 그중에서 좋은걸 골라서 만들어갔다”고 답했다.

이어 “생각보다 잘맞았고 기리보이의 아이디어들이 좋은게 많아서 저와 펜타곤의 색깔을 섞으면 재밌지 않을까 생각하며 작업했다”고 덧붙였다.

펜타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펜타곤 멤버 옌안은 건강상의 이유로 잠시 활동을 중단해 펜타곤은 당분간 8인 체재로 활동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키노는 “옌안형이 지금은 한국에서 어머님이랑 같이 건강 회복중에 있다. 저희끼리 앨범준비하기 전에 만나서 인사도 하고 화이팅했다.항상 완전체, 9인조인 마음으로 활동하려고 이 자리에 섰다”고 답했다.

8월부터 12월까지 월드투어를 앞두고 여원은 “해외에 계신 팬분들이 많은 응원을 보내주시는걸 알고있기 때문에 해외를 돌면서 공연하고싶단 생각을 했는데 감사하게도 월드투어할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다. 전체적으로 너무 설레이는 상태다. 각국의 공연하면서 생길 수 있는 일, 나라의 문화와 음식 등 다양한 점이 설레임으로 다가와 기쁜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기쁨을 드러냈다.

펜타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후이는 Mnet ‘프로듀스X101’ 파이널 평가곡 ‘소년미’와 펜타곤 노래와 시기가 맞물려 음원경쟁이 펼쳐질 수 있는 부분에 대해 “저는 둘 다 잘됐으면 좋겠다. 프로듀스X101,펜타곤 두 개 다 소중한 곡이여서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고 선의의 경쟁을 했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올해로 3년째인 펜타곤은 9개의 앨범을 발매하며 소처럼 일하고 있다. 정규앨범 발매 계획에 관해 진호는 “데뷔 초 앨범을 제외하고 거의 다 저희가 작사, 작곡한 앨범이다. 팬분들은 아시다시피 펜타곤만의 색깔을 점점 잡아가고 있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그게 완성됐다 싶을때 정규앨범이 나오면 좋지않을까 생각하고 있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후이는 “이번에 미니보다 싱글이 나오는게 좋지 않을까 생각했던게 아홉이란 숫자에 부담감이 있었다.미니앨범으로 감사하게 준비하면서 더 많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인만큼 열심히 준비했다”며 포부를 드러냈다. 

펜타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마지막으로 여원은 펜타곤에 대해 “무대에서 가장 빛나는 그룹이라고 생각한다. 연습하면서 가장 크게 느꼈던게 멤버들끼리 교감하고 컨텍하는게 많다. 무대를 보시면서 깨알 포인트에 집중해주셨으면 좋겠고 펜타곤은 역시 무대 잘하는 그룹이 아닌가 생각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바램을 전했다. 

키노는 “무대와 더불어 무대 위에서 관객들과의 교감이라고 생각한다. 유니버스 앞에서 노래하고 춤출때 눈을 마주치며 교감, 에너지를 나누는 과정이 펜타곤의 무대를 완성시켜준다고 생각한다. 그런 부분이 많은분들께 알려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펜타곤은 이번 미니 9집 'SUM(ME:R)'(썸머)를 통해 뜨거운 여름, 모두가 쉬어갈 수 있는 청량감 넘치는 휴식처와 같은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는 오늘(1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