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펜타곤(PENTAGON) 후이, “기리보이와 콜라보, 생각보다 잘 맞아…돌격형 프로듀서”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7.17 16: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펜타곤(PENTAGON) 후이가 기리보이와의 콜라보 작업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17일 오후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펜타곤(PENTAGON) 9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펜타곤 멤버 우석, 유토, 홍석, 키노, 후이, 진호, 여원, 신원이 참석했다.

이번 앨범은 여름이라는 뜻의 영어 단어 'SUMMER'를 사용하여, 합계 함수인 'SUM'에 펜타곤을 뜻하는 'ME'와 각기 다른 4개의 'R' 수식 테마를 넣어 새로운 의미의 'SUM(ME:R)'를 만들어냈다.

타이틀곡 '접근금지 (Prod. By 기리보이)'는 멤버 후이와 래퍼이자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위트와 재치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으로,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반대로 좋아하지 않는 척을 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후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후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날 홍석은 “여름은 누구나 아시다시피 뜨겁지 않나. 이번에 뜨겁게 펜타곤의 열정만큼 준비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번 앨범에 대해 신원은 “저희의 민낯을 담았다”고 여원은 “청춘을 담았다. 영상으로 모니터하다보니 ‘보기좋다’라는 소리를 들어서 청춘이 잘 어울리는거같다”고 답했다. 후이는 “노래를 많이 만들다보니 이번 앨범에 소울을 담았다”고 말했다. 

진호는 “데뷔 후 처음 나온 여름 앨범이다. 여름에 나온적은 있어도 여름을 겨냥한 적은 없었는데 곡들이 청량하고 밝고 신난다. 기리보이님과 함께 후이가 작업한 ‘접근금지’, ‘판타지스틱’, ‘SUMMER’, ‘ROUND 2’ 등이 담겨있다”고 소개했다.

후이는 기리보이와의 곡 작업에 대해 “지난 앨범때 한요한님과 작업하며 기리형 얘기를 많이 들었다. 기리보이도 같이 하고 싶다는 얘기를 해주셔서 이번에 감사하게 함께 곡 작업을 하게 됐다”고 밝히며 “기리보이 선배님이 독특한 부분이 돌격형 프로듀서다”라고 말했다.  스스로를 ‘느림보형 프로듀서’라고 정의한 후이는 “저는 곡을 만들때 생각도 많고 정리가 되있어야 작업을 하는 반면에 기리보이는 일단 시작하고 본다. 무에서 시작하고 그 중에서 좋은걸 골라서 만들어갔다”고 답했다.

이어 “생각보다 잘 맞았고 기리보이의 아이디어들이 좋은게 많아서 저와 펜타곤의 색깔을 섞으면 재밌지 않을까 생각하며 작업했다”고 덧붙였다.

펜타곤은 이번 미니 9집 'SUM(ME:R)'(썸머)를 통해 뜨거운 여름, 모두가 쉬어갈 수 있는 청량감 넘치는 휴식처와 같은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는 오늘(1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