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신욱♥’ 양미라, 태국 방콕서 근황 전해…“나이 믿기지 않는 몸매에 시선집중”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7.16 18: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배우 양미라가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화제가 되고 있다.

양미라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콕 셋째날♥ #까치발 #180넘음ㅋㅋㅋㅋㅋ”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양미라는 물가를 배경으로 검은색 민소매와 흰 핫팬츠를 입고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변함없는 각선미와 더불어 탄탄한 몸매를 자랑하는 그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양미라 인스타그램
양미라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화보 아니죠?”, “진짜 저 몸매 사고싶다ㅠㅠ”, “진짜 이쁘다이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82년생으로 만 37세인 양미라는 1997년 잠뱅이 모델 콘테스트 대상으로 입상하며 데뷔했다.

2년 뒤인 1999년에는 17살의 나이에 개그맨 남희석과 함께 롯데리아 CF를 통해 ‘버거소녀’로 유명세를 떨쳤다.

덕분에 ‘사랑해 당신을’, ‘인생은 아름다워’ 등의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목표달성 토요일’의 ‘스타 서바이벌 동거동락’, ‘강호동의 천생연분’ 등의 예능에서도 맹활약했다.

다만 2004년 즈음을 기점으로 활동이 뜸해졌고, 2015년 ‘현장토크쇼 TAXI’에 출연하면서 근황이 전해졌다. 당시 예비신랑에 대한 언급을 했는데, 실제 결혼은 한참 뒤에 이뤄졌다.

지난해 10월 사업가 출신인 정신욱과 결혼한 그는 현재 TV조선 ‘아내의 맛’에 비정기적으로 출연 중이다.

동생으로는 베이비복스 리브 출신 양은지가 있고, 양은지는 축구선수 출신 이호와 결혼해 슬하에 딸 셋을 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