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런닝맨’ 에이핑크 정은지X넉살, 누워서 or 엎드러 가창력과 ‘랩 실력 폭발’…거미는 김종국X이광수 최강조합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7.14 17: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런닝맨’에서는 에이핑크 정은지와 거미과 게임 중에서도 가창력을 뽐내고 넉살은 랩실력을 보여줬다. 

14일 방송된 sbs‘런닝맨’에서는 유재석, 지석진, 이광수, 하하, 전소민, 양세찬과 함께 지난 방송에 이어 쿵짝 레이스를 진행했다.

 

sbs‘런닝맨’방송캡처
sbs‘런닝맨’방송캡처

 

오늘 방송에서는 아티스트 콜라보 무애에 함께해 줄 국내 최정상 게스트로는 가수 거미, 래퍼 넉살과 코드쿤스트, 소란, 에이핑크가 나오게 됐다.

국내 최정상 보컬 거미와 에이핑크 정은지는 게임 미션을 하면서 엎드진 자세로 노래를 부르게 됐다.

이들은 평소 무대 위에서도 가창력 가수로 유명한데 어려운 자세에서도 대단한 가창력을 보여줬다.

특히 거미는 멤버들과 몸을 한부분을 잇고 있는 상태에서 노래를 해야 했는데 김종국과 이광수의 최강 조합에서 멋진 노래를 라이브로 들려줬다. 

또한 넉살은 거품 속에 누워서 흔들림 없는 래퍼의 랩 실력을 보여주며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또 소란의 멤버들은 웃음기 뺀 얼굴로 기계 같은 모습으로 FM 게임을 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올 여름 9주년을 맞이하는 '런닝맨'은 그 동안 사랑해주고 응원해 준 국내 팬들을 위해 사상 첫 국내 팬미팅 '런닝구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