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인기가요' 여자친구, ‘열대야’로 1위하며 7월 둘째 주 그랜드슬램 달성...,EXO 백현-하성운-네이처 ‘컴백’

  • 한은실 기자
  • 승인 2019.07.14 16: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실 기자] 여자친구가 인기가요 컴백과 동시에 1위를 차지했다.

1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여자친구 ‘열대야’가  장혜진&윤민수 ‘술이 문제야’, 청하 'Snapping'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여자친구는 감사하게도 그랜드 슬램을 받았다면서 상을 받게 해 준 팬클럽 버디에게 감사하고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줘서 고맙다고 했다. 이어 막방을 알리며 팬들과 멤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오늘 방송에서는 네이처(NATURE), 박재정, 백현, 벤, (여자)아이들, SF9, ATEEZ, 여자친구, OnlyOneOf, 1TEAM, 의진, 청하, 프로미스나인, 하성운이 출연했다.

첫 솔로 데뷔로 화제를 모은 EXO 백현은 인터뷰에서 인기가요 시청자들에게 열심히 하는 백현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자신의 포부와 함께 타이틀곡의 하이라이트를 짧게 선보였다. 이어 무대에서 타이틀곡 'UN Village'를 통해 연인과의 달콤한 로맨틱을 그린 러브송으로 여심을 사로잡으며 성공적인 솔로 퍼포먼스를 펼쳤다.  

워너원의 멤버에서 솔로 아티스트로 발돋움한 하성운은 ‘BLUE'를 통해 감각적인 퍼포먼스와 보컬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팬들의 엄청난 환호성을 이끌었다. 

인기가요에 컴백한 여자친구는 오늘 막방이지만 인기가요에서의 컴백을 맞아 두 곡을 준비했다며 기대해달라고 했다. 이어 ‘열대야’의 하이라이트를 맛보기로 선보인 뒤 여자친구에게 열대야란 뜨거운 열정을 뜻한다고 했다. 무대에서 ‘FLOWER’와 ‘열대야’를 선보인 여자친구는 한층 더 성장한 여자친구로서의 재량을 마음껏 발휘했다.

첫 미니 앨범으로 컴백한 네이처는 60년대 사운드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SHUT UP!’을 살짝 선보이며 분위기를 예열한 뒤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를 통해 위트있고 재치있는 표현으로 자신감 가득한 소녀를 노래했다. 

박재정은 ‘다시 태여날 수 있다면’으로 이별의 감성을 박재정만의 보컬로 폭발시키며 감성 보컬리스트의 컴백을 전했고 벤은 ‘헤어져줘서 고마워’로 컴백해 애절한 보컬로 연인에게 아픈 말을 전하는 심정을 구슬프게 전했다.

1위 후보 청하는 'Snapping'으로 보는 이들을 홀려버리는 매혹적인 퍼포먼스와 흔들림 없는 보컬로 무대를 휘어잡았다. 

(여자)아이들은 'Uh-Oh' 중독성 넘치는 힙합 사운드와 힙한 스타일링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끌었고 프로미스나인은 ‘LOVE RUMPUMPUM’으로 잔잔한 음색과 통통 튀는 무대로 미소가 지어지는 무대를 선보였으며 SF9는 'RPM' 박력 그 자체 퍼포먼스로 파워풀한 스테이지를 선사했다.

또한 1TEAM은 ‘롤링롤링’으로 자유분방함을 만끽할 수 있는 퍼포먼스로 컴백을 알렸고 의진은 ‘불면증’으로 컴백해 솔로 아티스트로의 입지를 단단히 했다. 

OnlvOneOf는 ‘time leap’로 인기가요의 문을 열었고 ATEEZ는 ‘AURORA’를 통해 절제된 섹시미가 돋보이는 감성적 퍼포먼스를 펼쳤다.

SBS ‘인기가요’는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50분에 방영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