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박나래가 극찬한 비파열매의 맛은?…원당 넣은 비파잼-비파주 인기에 효능 눈길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7.14 16: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가 비파열매를 소개해 그 맛과 효능이 화제다.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고향 목포에 위치한 할아버지-할머니 댁을 찾아 비파잼-비파주 감그기게 나섰다. 

이날 박나래는 비파주를 담그러 왔으나 비파나무가 모두 죽었다는 소식에 좌절했다. 하지만 나래를 위해 할아버지가 미리 비파를 구입해 둔 덕에 무사히 비파주를 담글 수 있게 된 것.

생소한 비파라는 열매에 무지개 회원들은 궁금증을 보였고 박나래는 “달고 맛있다”라며 비파를 극찬했다.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박나래는 회원들을 위해 원당을 넣어만든 비파잼을 스튜디오에 들고 왔다.

비파잼 맛을 본 회원들은 “사과와 살구를 섞은 맛 같다”라며 강하지 않은 달달한 맛에 감탄했다.

비파는 과일로 섭취하는 것 이외에 열매는 잼, 주스, 와인, 시럽, 파이 제조에 이용된다. 또한 통조림으로 널리 유통된다. 종자는 전분을 20% 정도 함유하여 아몬드같이 볶아서 먹을 수 있다.

효능으로는 중의약에서 비파 시럽은 목이 부을 때 복용하며 감기 치료에 이용한다. 잎을 우려낸 물은 거담제로 이용되기도 하고, 잎과 꽃을 끓인 차를 천식에 복용하기도 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