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프듀 X’ 빅톤 최병찬, 하차 후 근황 전해 “응원 감사해” (feat. 병아리 투어)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7.13 03: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프로듀스 X 101’(프듀 X)에서 아킬레스건염 악화로 프로그램에서 급작스럽게 하차 소식을 전한 빅톤 최병찬이 근황을 공유해 시선이 쏠린다. 

13일 빅톤의 공식 트위터에는 “지금까지 PRODUCE X 101 병찬이를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보답할 수 있도록, 건강하고 멋진 모습 보여드리는 병찬이가 되겠습니다 팬 여러분들께 뿅아리 투어날의 추억을 공유합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병찬은 팬들이 자신을 응원하기 위해 준비한 지하철 광고-컵홀더 카페를 찾아 인증사진을 남기고 있다. 

귀엽고 훈훈한 비주얼만큼이나 남다른 팬사랑으로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게 했다. 

빅톤 공식 트위터
빅톤 공식 트위터

이를 본 팬들은 “병찬이 너무 수고했고 건강해져서 다시 만나자. ㅜㅜ”, “걱정하지 말고 오래 오래 함께 해요!”, “꼭 건강해야해. ㅜㅜ 건강이 최고야” 등 애정과 걱정 이 섞인 반응을 보였다. 

지난 11일  빅톤의 소속사 플레이엠 측은 ‘프로듀스 X 101’에 출연 중이던 최병찬이 건강상의 이유로 프로그램을 하차하게 됐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어 “최병찬이 앓던 만성 아킬레스건염의 통증이 최근 들어 심해졌고 심리적 부담감이 겹쳤다”라며 “치료를 병행하며 연습 및 경연 일정에 참여하고 있었지만 프로그램 출연을 지속하기 어려운 상황에 놓였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논의 끝에 그는 이날 방송 예정이었던 Mnet ‘엠카운트다운’에도 불참하게 됐다. 

급작스러운 하차 발표에 많은 팬들에게 걱정을 안겼던 바, 그는 직접 쓴 손편지를 통해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에 최병찬이 하루빨리 건강해지길 바라는 팬들의 걱정과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