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스페인 한국식 미용실 입성 ‘꼼꼼한 수압 체크’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7.11 23: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이 스페인에 있는 한국식 미용실을 찾았다.

11일 오후 첫 방송된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는 스페인에 위치한 한국식 미용실을 찾은 출연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깔끔한 인테리어의 미용실은 한국 제품들로 가득차있었다. 설명을 듣던 이민정은 샴푸대의 수압 체크를 하며 꼼꼼한 면모를 보였다.

미용실의 사장인 크리스티나는 미용실 한켠에 위치한 네일룸을 소개했다. 에릭은 “이발소였으면 농땡이 피울 수 있겠구나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방송 캡처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방송 캡처

이민정은 “한국 미용실과 차이가 많이 있느냐”는 크리스티나의 질문에 “한국 미용실과 비슷한 것 같다”고 답했다.

이에 크리스티나는 “한국 미용실과 비슷해서 일하기에는 편하겠다”고 말했다.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1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