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세빌리아의 이발사’ 정채연, “현지 사람들 K팝 많이 알아…가수로서 뿌듯”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7.11 15: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11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MBC 에브리원 새 예능 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김동호 PD,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가 참석해 프로그램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동명의 오페라에서 모티프를 얻은 프로그램으로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이다.

다이아(DIA) 정채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다이아(DIA) 정채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날 정채연은 제작발표회에 앞서 “모두 다 같이 재미있게 밥도 해먹고 장도보고 열심히 일도 하면서 재미있게 촬영한 예능 프로그램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채연은 이민정, 헤어 디자이너 수현과 함께 손님 앞에서는 달콤하지만 실상은 반전 카리스마를 장착한 돌직구 미용실 막내로 활약할 예정이다. 

특히 그는 K뷰티를 세계적으로 전파하는 아이돌 그룹 다이아의 멤버인 만큼 촬영 당시 K뷰티의 힘과 영향력을 많이 느꼈을 터. 

이와 관련해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냐고 묻자 정채연은 “현장에 K팝을 알고 와주시는 팬분들도 있었다”며 “K팝 노래를 틀어 드리면 좋아해주시고 아시는 분들도 계셔서 K팝을 하는 사람으로서 뿌듯했다”고 말했다.

다이아(DIA) 정채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다이아(DIA) 정채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세빌리아의 이발사’ 멤버들은 지난 6월 초 스페인 세비야에서 직접 미용실을 운영하며 현지 촬영을 진행했다. 

기존의 해외 먹방이라는 식상한 소재에서 벗어나 ‘이발’, ‘헤어 스타일링’, ‘K뷰티’라는 새로운 영역에서 문화적 차이와 공감대를 다룸으로써 시청자들에게 보다 신선한 자극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가 ‘세빌리아의 이발소’를 통해 다른 예능 프로그램과는 다른 매력을 선보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11일 밤 10시 10분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