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위대한 수제자’ BJ 슈기-정호영 셰프, 영주 쫄면 폭풍 먹방 ‘보기만 해도 군침도는 비주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위대한 수제자’ BJ 슈기, 정호영 셰프가 영주 쫄면 먹방을 펼쳤다.

10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위대한 수제자’ 5회에서는 경북 영주에 위치한 쫄면 맛집을 찾은 슈기와 정호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쫄면을 본 정호영은 “양이 꽤 된다”고 말한 뒤 냄새를 맡으며 “참기름 향이 참기름 정말 좋은 거 쓰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정호영은 쫄면에 대해 “채소는 식감을 주려고 두툼하게 썬 것 같다”고 말했고, 슈기는 “평소에 먹던 쫄면보다 확실히 면의 굵기가 두껍다”고 설명했다.

슈기는 먹방 유튜버답게 면을 끊지 않고 흡입하며 먹방을 펼쳤다. 이를 본 정호영은 슈기의 먹방에 감탄하며 눈을 떼지 못했다.

채널A ‘위대한 수제자’ 방송 캡처
채널A ‘위대한 수제자’ 방송 캡처

쫄면을 맛본 정호영은 “되게 깔끔하다. 자극적이지 않다”고 평가했고, 슈기는 “양이 너무 부족하다”고 말한 뒤 쫄면 두 그릇을 추가로 주문했다.

쫄면 가게 사장님은 두 사람의 추가 주문에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슈기는 쫄면에 돈까스까지 추가 주문한 뒤 마음 편하게 먹방을 이었다.

슈기의 먹방을 본 고두심은 “저 예쁜 얼굴에 많이도 들어간다”고 감탄했고, 김준현은 “야무지게 잘 먹는다”고 칭찬했다.

채널A ‘위대한 수제자’는 셰프들이 경북 안동 도산면에 팝업 식당인 수제자식당을 오픈해 고객에게 직접 만든 음식을 대접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