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부 종합] ‘여름아 부탁해’ 이채영, 김사권 송민재 가출에 뛰어 나가자 ‘섭섭’…김가란은 김산호에게 “나혜미 좋아하냐?”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7.10 21: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여름아 부탁해’에서는 이채영이 강석우가 김사권과 결혼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보라는 말에 섭섭함을 감추지 못했다. 

10일 방송된 KBS1 ‘여름아 부탁해’ 에서 상미(이채영)는 준호(김사권)가 가족과의 식사 중에 여름이가 없어졌다는 전화를 받고 서둘러 나가버리자 속상했다.

 

KBS1‘여름아 부탁해’방송캡처
KBS1‘여름아 부탁해’방송캡처

 

상미(이채영) 집안은 예비 사위 준호(김사권)를 집으로 초대했다.

준호(김사권)는 상미와 가족들과 함께 밥을 먹으며, 처가를 비위를 맞추고 있었고 그 가운데 명자(김예령)는 상견례 이후 상미(이채영)이 아파트 요구에 응답을 하지 않자 문자로 재촉을 했다. 

준호(김사권)은 상미 가족과 식사를 하던 중에 재국(이한위)로 부터 여름(송민재)가 집을 나갔다는 전화를 받고 서둘러 일어서게 됐다.

상미(이채영)의 아버지 용진(강석우)은 그런 준호(김사권)의 모습에 딸 상미(이채영)에게 “결혼을 다시 생각해 보는 것이 어떻냐”고 물었다.

상미(이채영)는 준호(김사권)와 함께 산부인과에 갔지만 준호의 표정을 보고 석연치 않는 기분이 들었다. 

한편, 준호(김사권)는 상미(이채영)과의 결혼을 앞두고 금희(이영은)가 과거 힘들게 시험관 아기를 하는 과정에서 병원에 함께 가지 못했던 것을 떠올리며 술을 마시며 괴로워했다. 

또 소라(김가란)는 석호(김산호)의 집을 방문했고 석호의 행동에 “혹시 금주를 좋아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을 했다.

석호(김산호)는 소라(김가란)에게 “아니다”라고 했지만 금주(나혜미)를 향한 마음이 조금씩 싹트는 것을 부정할 수 없었다는 생각을 했다. 

한편, ‘여름아 부탁해’는 미워도 미워할 수만은 없는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그린 가족 드라마이다.

‘여름아 부탁해’의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KBS1‘여름아 부탁해’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KBS1‘여름아 부탁해’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KBS1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는 월요일~금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