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입술 성형 논란’ 현아, 입장 표명 후 근황 공개...“민낯 셀카로 논란 정면 돌파”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7.10 19: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최근 갑작스럽게 입술 성형 논란에 휩싸였던 현아가 새로운 사진을 공개했다.

현아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현아는 소파에 앉아 웃으면서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입술에 대한 논란을 의식한 듯 민낯으로 셀카를 찍은 그의 모습에 보는 이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언니 점점 더 어려지는 거 같아요”, “쌩얼 존예다♥”, “너무 이쁘셔서 감사하다ㅠ”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현아 인스타그램
현아 인스타그램

현아는 지난 5일 공개된 공항패션 사진 때문에 입술 필러 의혹이 일며 악플러들의 공격을 받은 바 있다. 이에 현아는 “눈 화장 안하고 오버립 크게 그린 것도 저”라며 “당연하단 듯한 키보드 악플은 싫다”고 밝혔다. 이같은 그의 글을 본 핫펠트(예은), 제시, 윤미래 등은 그를 지지하는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그 후에도 그는 귀국 사진에서까지 강렬한 레드립을 자랑했으나, 그 직후 민낯 셀카를 공개하면서 해당 논란에 대해 정면으로 돌파하는 모습을 보였다.

1992년생으로 만 27세인 현아는 2007년 15살의 나이에 원더걸스(Wonder Girls)로 데뷔했지만 ‘Tell Me(텔미)’로 활동하기 전에 탈퇴했으며, 2009년 포미닛(4Minute)으로 재데뷔했다.

2010년에는 ‘Change’를 발매하며 솔로로 데뷔하기도 했고, 2011년에는 비스트 출신 장현승과 트러블 메이커로 활동했다.

2012년 싸이(Psy)가 ‘강남스타일’을 발매했을 때 뮤직비디오에 출연했고, 이 인연으로 파생곡인 ‘오빤 딱 내 스타일’을 발매하기도 했다. 2016년 포미닛이 해체된 후 2017년 트리플 H(현아, 이던, 후이)로 활동한 바 있다.

이 과정에서 2살 연하인 펜타곤(PENTAGON) 이던(본명 김효종)과의 열애설이 불거졌는데, 소속사는 부정했지만 이들이 열애를 인정하는 바람에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와 결별하게 됐다.

한동안 소속사 없이 지내던 두 사람은 싸이가 설립한 피네이션(P NATION)에 제시의 뒤를 이어 합류하게 되었다. 아직까지 두 사람의 음반 발매 소식은 없는 상황이다.

지난 5월 16일 펼쳐진 계명대학교 축제 무대서 가슴이 노출될 뻔한 사고를 겪어 곤혹을 치른 데  이어 30일 청주대학교 축제 무대서는 넘어지는 사고를 당해 응급실에 실려가기도 했다. 그러나 본인이 직접 괜찮다고 전해 팬들을 안심시킨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