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참견 시즌2’ 다이아 출신 조승희, ‘미스트롯’ 숙행과 다정한 투 샷…“언니 최강 동안”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7.10 12: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에 특별출연해 화제를 모은 다이아 출신 배우 조승희가 근황을 전했다.

지난달 27일 조승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 최강 동안 숙행언니 #미스트롯 #숙행 #연애의맛”이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트로트가수 숙행과 조승희가 담겼다. 걸크러쉬한 매력을 뽐내는 숙행과 그 옆에서 꽃받침 포즈를 취한 채 귀여운 매력을 발산한 조승희. 상반된 매력을 풍기는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숙행-조승희 / 조승희 인스타그램
숙행-조승희 / 조승희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숙행님 걸크러쉬 장난 아니네요”, “왜 나이를 안 먹어요?”, “연애의참견 재밌게 잘 봤어요! 너무 반가웟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조승희는 과거 걸그룹 파이브돌스를 거쳐 다이아(DIA)의 메인보컬로 활동하다 탈퇴 후 현재는 배우로 전향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 여름에는 KBS2 ‘로맨스 패키지’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으며 최근에는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이하 ‘연애의 참견2’)에 특별출연해 시청자들과 만났다. 
     
‘연애의 참견2’에서 조승희는 과거의 상처로 남자친구와 헤어질 위기에 처한 기막힌 연애담의 주인공으로 변신, 깊이 있는 연기는 물론 결혼을 준비하던 중 과거 자신을 괴롭혔던 친구를 시누이로 만나게 되는 사연 속 주인공으로 활약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기막힌 상황에 놓인 사연녀를 연기한 조승희는 섬세하고 깊이 있는 감정선까지 표현해 연기력을 입증시켰고 동시에 사연의 집중도까지 높였다.

한편, 조승희는 최근 ‘미스트롯 효(孝) 콘서트’ 전국투어 MC를 맡아 화려한 입담을 뽐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