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동네앨범’ 러블리즈 류수정, 내 감성과 잘 맞는 프로그램…“멤버 간 케미 기대해달라”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7.09 14: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러블리즈 류수정이 출연진 간 케미에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서로 서울마리나에서 TV조선 ‘동네앨범’ 제작 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KCM, 권혁수, 슈퍼주니어 려욱, 러블리즈 류수정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동네앨범’은 낯선 여행지에 도착한 출연진들이 그곳에서 만난 동네 사람들과 이야기를 담아내는 뉴트로 감성 음악 여행 프로그램이다. 

여행의 감동과 재미, 동네 사람과의 교감부터 우리들의 ‘동네’에서 탄생하는 감성 충만 이머시브 라이브까지. 바쁜 일상 속 우리가 잠시 잊고 지냈던 감성을 일깨워줄 음악 여행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KCM-권혁수-슈퍼주니어 려욱, 그리고 러블리즈 류수정까지. 예능에서 흔히 볼 수있는 조합은 아니다. 

프로그램의 막내로 합류한 류수정은 멤버들 간 케미에 대해 “제가 생각했을 때 ‘동네앨범’은 레트로하고 뉴트로한 감성을 가지고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하는데 제가 그런 감성을 워낙 좋아한다. 그래서 선배님들과 잘 어울려 다니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러블리즈 류수정 / TV조선 ‘동네앨범’

이어 “선배님들과 음악하는 감성도 잘 맞고, 여행하면서 맛있는 것도 같이 먹고. 생소한 조합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프로그램을 통해 확인하시면 케미가 장난 아니다. 저희가 잘 맞는지 확인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막내 류수정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에 려욱 역시 “수정씨가 정말 걸그룹이라서 잘 안 먹을 줄 알았는데 진짜 잘 먹고, 거의 먹방을 찍었다”고 거들었다. 

KCM 역시 “저는 사실 수정씨 나이 듣고 깜짝 놀랐어요. 말할 때 리액션도 굉장히 구수해서 수정씨 실제 나이를 듣고 놀랐다”며 색다른 매력에 대해 언급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동네앨범’은 믿고 듣는 감성보컬 KCM, 8090 노래박사 권혁수, 만능엔터테이너 려욱, 어쿠스틱 기타 요정 류수정이 웃음과 감동을 생생하게 전할 계획이다.  

KCM-권혁수-려욱-류수정이 그릴 감성 가득한 음악 이야기가 담길 ‘동네앨범’은 13일 오후 12시 10분 TV조선에서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