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훈맨정음’ 엠버, 에프엑스(f(x)) 완전체 언급해…“8월초 콘서트”?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7.08 18: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에프엑스 엠버가 최근 멤버들과 완전체로 뭉쳤던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N ‘훈맨정음’ ‘장수 아이돌’ 특집에 god의 데니 안과 에프엑스의 엠버가 특별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들의 등장에 MC 김성주는 “에프엑스가 데뷔 10년 차 장수 아이돌이다. 최근 방송에서 보기 힘들어서 궁금했었는데 ‘에프엑스가 완전체로 모였다’는 소식을 들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엠버 인스타그램
엠버 인스타그램

 
엠버는 “멤버 루나의 콘서트에 올라 깜짝 이벤트로 무대를 꾸몄다. 오랜만에 세 명이 모여서 기분이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성주가 “많은 팬이 기대를 하고 있을 것 같다. 앞으로 공연 계획은 없냐”라고 물었고, 엠버는 “8월 초에 일본에서 소속사 가수들과 함께 콘서트를 할 예정이다”라고 활동 계획을 언급해 기대를 모았다.
 
이와 함께 엠버의 인스타그램에서 과거 그들이 함께 모습이 화제다.
 

엠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ㅋㅋㅋㅋ 사랑하고 보고싶어♥ 우리 미유 정말 고맙고 저희 항상 미유를 위해서 열심히 하고 있는 거 알죠?? 저희도 미유는 우리를 위해서 열심히 하고 있는 것 알고 있으니까^^ 아자아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들의 오랜 공백기로 인해 그들의 완전체는 많은 기대를 모았다. 서로 각자 연기와 가수 활동을 활발히 하는 중으로, 앞으로 앨범 활동을 보여줄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는 바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