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박효신, 콘서트 명 ‘러버스’로 정한 이유? “차갑고 삭막해진 세상, 따뜻함 꺼내고 싶었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7.08 15: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박효신이 콘서트 명 ‘러버스’와 관련된 이야기를 전했다.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박효신 데뷔 20주년 단독 콘서트 ‘박효신 라이브 2019 러버스 : 웨어 이즈 유어 러브(PARKHYOSHIN LIVE 2019 LOVERS : where is your love?)’가 열렸다.

박효신 / 글러브엔터테인먼트
글러브엔터테인먼트

신곡 ‘연인’을 시작으로 ‘샤인 유어 라이트(Shine Your Light)’, ‘원더랜드(Wonderland)’, ‘해피투게더(HAPPY TOGETHER)’, ‘별 시 (別 時)’, ‘아임 유어 프렌드(I’m Your Friend)’까지 무대를 연달아 선보인 박효신은 약 한 시간 만에 콘서트 소감을 전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박효신입니다”라고 인사한 그는 “3년 만이다. 시작한 지 한 시간 만에 이렇게 얘기를 할 수 있게 되었는데 얘기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박효신은 “3년 동안 여러분께 하고 싶은 말이 참 많았었다. 3년 전에 7집 앨범을 발표하고 꿈콘을 통해 서로의 꿈에 대한 이야기를 했었다. 그 시간 이후에 저는 3년 동안 작은 메시지라고 생각했던 게 점점 커져가는 걸 봤다. 그래서 그땐 저 역시도 누군가가 내 손을 잡아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다”며 “그래서 내가 나의 손을 잡을 만큼 간절했었고 그런 시간을 보내고 났더니 괜찮아져서 이제는 ‘내가 누군가의 손을 잡아줄 수 있다면 좋겠다’ 그런 확신이 3년 동안 들었다. 그래서 이번 공연이 ‘러버스 : 웨어 이즈 유어 러브’, ‘우리의 사랑은 어딨을까요?’라고 제가 물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글러브엔터테인먼트
글러브엔터테인먼트

이어 “‘러버스’라는 공연을 준비할 때 처음에는 주변에서 반대했었다. 외국에서 좀 좋지 않게 쓰일 수도 있으니까. 나는 일단 한국 사람이고 연인을 많이 떠올리고 있었다. ‘왜 꼭 그래야 하지?’ 우리가 생각하는 ‘러버스’를 저 혼자는 조금 더 크게 생각하고 있었던 것 같다”며 “요즘 세상이 다양해지고 간편해지기도 하면서 우리 서로가 주고받는 그 마음이 물론 좋은 면들도 있지만 제가 본 단점들은 마음만 간편해지면 안 되는데 마음까지도 간편해지고 편리해지고 가벼워져서 속상했다. 요즘 우리 옆집에 누가 사는지 잘 모른다. 예전에는 이사를 오면 떡도 나눠먹고 음식도 나눠먹고 옆집, 윗집을 알고 지냈는데 요즘에는 윗집이 무섭고 옆집이 무섭고 아랫집이 무섭고 그렇다. 참 차갑고 삭막해져가는 것 같은 느낌을 너무 많이 받아서 어떻게 하면 따뜻한 공연을 만들 수 있을까, 본인도 모르고 있는 따뜻함을 더 꺼내고 싶었다는 생각을 했었다”고 밝혔다.

그는 “‘러버스’ 공연을 처음 회의하기 전에 운전을 하고 가다 길에서 폐지 줍고 리어카 끌고 가시는 어르신을 보게 됐다. 저는 운전 중이었는데도 계속 보게 되더라. 너무 좋지 않은 모습이어서 보게 됐다. 그러다 거울로 지나가는 뒷모습을 보고 있었는데 어떤 남자분이 버린 꽁초를 주워서 얼른 피고 계시더라. 그래서 보는데 좀 속상했다”며 “저도 운전 중이기도 하고 ‘내려서 담배 한 갑을 사드리고 갈까’, ‘여기서 어떻게 내리지’ 그냥 그렇게 머뭇거리다가 그냥 간 거다. 계속 마음에 남더라. 생각해보니까 저 조차도 생각은 그렇게 하고 있는데 작은 건데 행동도 못 하고 있더라. 내가 먼저 출발해서 우리 모두 다 같이 할 수 있다면 진짜 좋은 계기가 되지 않을까? 그런 생각을 하다가 이 ‘러버스’라는 공연을 만들게 됐다. 이 공연을 1년 준비했는데 만들면서 생각했던 바람은 우리가 꼭 모르는 사람이 아니더라도 손길과 마음을 기다리고 있는 아는 사람만이라도 더 챙겨나가고 더 나가서 모르는 사람들도 챙길 수 있으면 정말 좋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이런 공연을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29일부터 시작한 박효신 단독 콘서트 ‘박효신 라이브 2019 러버스 : 웨어 이즈 유어 러브(PARKHYOSHIN LIVE 2019 LOVERS : where is your love?)’는 오는 11일(목) 오후 8시, 13일(토) 오후 7시 2회 공연을 남겨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