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1부 종합] ‘보좌관’ 김갑수, 정진영과 인사 청문회 대립 이정재의 “내가 만나 보겠다”에 “정웅인에게 맡겨”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7.05 23: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보좌관’에서는 김갑수가 법무부 장관 인사청문회에 앞서 정진영과 대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5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 태준(이정재)은 성민(정진영)이 희섭(김갑수)의 법무부 장관 인사청문회를 법사위에 합류하게 된 것을 알게 됐다. 

 

jtbc ‘보좌관’ 방송캡처
jtbc ‘보좌관’ 방송캡처

 

태준(이정재)은 성민(정진영)의 포기하지 않겠다는 선언에 힘든 싸움을 예감했다.

희섭(김갑수)은 태준(이정재)에게 “가진 것도 없고 욕심도 없는 놈이 참 성가시네”라고 하며 성민(정진영)과의 식사자리를 마련해 달라고 하고 재선에 대한 경고를 했다.

하지만 성민(정진영)은 희섭(김갑수)에게 단호하게 도와 줄 수 없다고 하고 일어섰다.

성민이 자리를 떠나자 희섭(김갑수)은 “깨끗한 척은 혼자 다하고 있어”라고 했고 태준(이정재)은 ’이성민 의원 내가 한번 만나 보겠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희섭(김갑수)은 “이성민은 원식(정웅인)이한테 맡겨. 대가리를 치든지, 목을 치든지 해야 이 바닥이 무서운 걸 알지”라고 말했다. 

한편, 석만(임원희)은 성민(정진영)의 모습을 보고 선영(신민아)에게 “이성민 의원이 송희섭 의원과 제대로 싸울 모양인데요?”라고 말했다.

또 선영(신민아)은 태준(이정재)에게 희섭과의 관계에 대해 경고를 하고 태준은 이를 반박했다. 

한편,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정치인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이다.

JTBC 드라마 미스함무라비의 곽정환 PD와 OCN 라이프 온 마스, tvN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제작사 스튜디오 오앤뉴가 제작을 했다. 

또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보좌관’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jtbc ‘보좌관’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jtbc 금토드라마‘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은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