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중국 랴오닝성 우박 동반한 초강력 회오리바람에 6명 사망 190여명 부상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7.04 15: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중국 랴오닝성에 불어닥친 강력한 회오리바람으로 6명이 사망하고 190여명이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4일 펑파이와 글로벌타임스 등 중국매체에 따르면 3일 오후 5시 45분께(현지시간)부터 약 45분간 랴오닝성 카이위안(開原)시에 우박을 동반한 회오리바람이 불었다.

최고 풍속 23m/s에 이른 회오리바람은 시내 중심을 관통해 동남쪽으로 이동했으며, 경제발전구역을 비롯한 도시 절반에 피해를 입혔다.

中 랴오닝성서 회오리바람…6명 사망 190여명 부상 [카이원시 기상당국 제공. 펑파이 캡처]
中 랴오닝성서 회오리바람…6명 사망 190여명 부상 [카이원시 기상당국 제공. 펑파이 캡처]

인명 피해뿐만 아니라 창문이 깨지는 등 건물 피해가 심각했고, 가로수와 전신주 등도 넘어지고 정전이 발생했다.

회오리바람으로 인한 피해 상황은 주민들이 찍은 영상에 그대로 기록됐으며, 영상에는 "회오리바람 때문에 차량이 하늘로 날아간다"는 목소리도 담겼다.

이 지역에서 회오리바람이 발생하는 경우는 드물다. 랴오닝성 기상당국은 회오리바람의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