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박유천, 집행유예 2년 선고 받아 “열심히 정직하게 살도록 노력”…‘오늘밤 김제동’ 브리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오늘밤 김제동’에서 박유천에 대한 집행유예 선고 소식을 전했다.

2일 KBS1 ‘오늘밤 김제동’은 ‘일본의 무역보복, 치명적인가?’, ‘쇼킹 사이언스 - 지구야 녹지 마’ 등을 주제로 진행됐다.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오늘밤 브리핑’ 코너에 출연한 홍여진 뉴스타파 기자는 ‘가수 박유천, 집행유예 2년 선고’ 제하의 뉴스를 보도했다.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기소 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이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마약류 범죄에 대해서는 엄한 처벌이 필요하나, 구속돼 있던 박유천에 대해서는 구금보다는 재사회화의 기회를 부여하는 것이 적절하다”는 법원의 판단이다.

오늘(2일) 수원지법 형사4단독 김두홍 판사는 해당 사건 선고공판에서 박유천에 대해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140만원 추징을 명령했다. 보호관찰 및 치료 명령 또한 내렸다.

이날 법정 앞에는 국내 또는 일본 국적의 팬들이 장사진을 이루기도 했다. 또 집유 선고에는 눈물을 쏟는 팬들도 보였다.

박유천은 출소 직후 “앞으로 사회에 많은 봉사를 하면서 열심히 정직하게 살도록 노력하겠다. 꼭 그렇게 하겠다. 죄송하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해당 소식에 ‘오늘밤 김제동’ 측에는 실시간 댓글로 “술과 담배는 끊는 게 아니라 참는 것”, “우리나라는 캔맥주 작은 거 하나에 3천원”, “저 지금 혼맥중”라는 등의 목소리를 냈다.

KBS1 시사 토크쇼 ‘오늘밤 김제동’는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밤 11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