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진家 조현아·이명희 집행유예 선고 “그 엄마에 그 딸”…‘오늘밤 김제동’ 브리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오늘밤 김제동’에서 한진家의 이명희·조현아 母女의 집행유예 선고 소식이 전해졌다.

2일 KBS1 ‘오늘밤 김제동’은 ‘일본의 무역보복, 치명적인가?’, ‘쇼킹 사이언스 - 지구야 녹지 마’ 등을 주제로 진행됐다.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오늘밤 브리핑’ 코너에 출연한 홍여진 뉴스타파 기자는 ‘한진家 조현아·이명희 집행유예 선고’ 제하의 뉴스를 보도했다.

필리핀 가사도우미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기소된 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부인 이명희 씨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1심에서 검찰의 구형량보다 높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오늘(2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5단독 안재천 판사는 위계공무집행방해 및 출입국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명희 씨에게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하고 16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령했다. 조현아 전 부사장에게는 범죄 혐의를 구분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그리고 벌금 2천만원을 각각 내렸고, 120시간의 사회봉사도 함께 명령했다. 함께 기소된 대한항공 법인에는 벌금 3천만원을 선고했다. 

앞서 검찰은 두 사람에게 각각 벌금 3천만원, 벌금 1천500만원을 구형했다. 법원의 선고가 검찰의 구형량보다 가중된 것이다. “벌금형은 비난 가능성에 상응하는 형이라 보기 어렵다”는 법원의 판단이다.

해당 소식에 ‘오늘밤 김제동’ 측에는 실시간 댓글로 “그 엄마에 그 딸”, “한진가 소식은 이제 놀랍지도 않다”, “전혀 뉘우침이 없어 보임”이라는 등의 목소리를 냈다.

KBS1 시사 토크쇼 ‘오늘밤 김제동’는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밤 11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