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녹두꽃’ 윤시윤, ‘지붕뚫고 하이킥’으로 추억 소환…‘등장인물까지 관심↑’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6.25 14: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녹두꽃’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에 ‘녹두꽃’에 출연 중인 윤시윤에게도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최근 윤시윤의 인스타그램에는 “‘지붕뚫고 하이킥’부터 ‘녹두꽃’까지 윤시윤 추억 소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검은색 맨투맨을 입고 앳된 모습을 뽐내고 있다. 특히 지금과 크게 다르지 않은 ‘지붕뚫고 하이킥’ 시절 미모가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데뷔 때부터 변함없는 인성도 좋고 외모는 더욱 잘생겨지고 연기력도 최고 배우 윤시윤 사랑해요♥”, “하이킥에서 시윤씨의 팬 이었어요!♥”, “인스타 열자마자 우리 동구가 딱 ㅠ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윤시윤 인스타그램
윤시윤 인스타그램

윤시윤은 1986년생으로 올해 34세인 배우다. 그는 지난 2009년 MBC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의리와 우정을 무엇보다 소중히 여기는 열혈남 정준혁 역할로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이후 ‘제빵왕 김탁구’, ‘이웃집 꽃미남’, ‘총리와 나’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탄탄하게 채워오던 윤시윤은 최근 ‘녹두꽃’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SBS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다. 총 48부작으로 조정석, 한예리, 최무성 등이 출연해 브라운관을 빛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