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썸바이벌’ 소유, “썸팁? 그 사람 취향 파악하고 노력해야해”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6.25 14: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썸바이벌 1+1’ 소유가 홍일점 MC이자 썸매니저로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25일 오전 KBS 미디어센터에서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강승연 PD, 이수근, 김희철, 소유가 참석했다.

'썸바이벌 1+1' (연출 강승연)은 싱글 청춘남녀들이 마트에 모여 썸도 타고 장도 본다는 콘셉트로 기존 연애리얼리티와는 다르게 오로지 취향만으로 짝이 되는 국내최초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각각의 매력이 분명한 4명의 MC들은(이수근,김희철,소유,피오) 싱글 남녀들의 미묘한 썸의 관계를 읽어내는 썸매니저로 활약할 예정이다.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

이날 이수근은 ‘썸바이벌’ 출연소감으로 “오랜만에 친정 복귀한 느낌이라 좋다.연출 PD님들 다 친분도 있고 좋은 동생들이랑 함께할 수 있어서 촬영현장에서 너무 편안하게 마트놀러온것처럼 촬영했다. 결정하는데 1도 고민없이 선택해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이 귀에 아른거린다”고 전했다.

소유는 “처음에 프로그램 취지를 들었을때 너무 좋았다. 외모나 스펙을 따지지않고 취향을 통해서만 내가 호감을 가질 수 있는 사람을 찾는다는게 매력있었다. 요즘 취향이 맞다보면 막힘없이 얘기가 나오지않나. 마트가 여자,남자의 로망이지 않나싶다. 결혼해서 장보러가고 이런것등. 썸으로 시작한다는게 재밌을것같았고 저를 불러주셔서 감사한 마음으로 결심했다”고 답했다.

이어 MC들중 취향이 가장 맞는 사람으로 이수근을 꼽으며 “제가 아재입맛이여서 수근오빠랑 맞는다”고 말했다.

김희철은 “프로그램을 선택할때 시나리오를 잘 보지않는다. 어떤 프로그램에서든 쓸모없는 사람은 없듯이 제가 기본이상은 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누가 나와요 했을때 이수근이란 소리를 듣고 결정했다. 수근이형을 존경한다. 형의 애드립, 꽁트, 슬랩스틱 모든것이 제가 못하는 부분이 많고 배울것도 많고 재밌게 촬영해서 바로 하게됐다”며 이수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강승연 PD는 굳이 마트를 ‘썸’의 장소로 선택한 이유로 “취향으로 썸을 타다보니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물건들이나 상황들 위주로 썸을 타기위해선 백화점보단 마트에서 물건을 고른다거나 장을 본다거나 음식을 해먹는게 취향을 맞추기 편할것같아서 마트로 정했다”고 설명했다.

소유는 MC들중 유일한 홍일점 ‘썸매니저’로서 “썸에 대한 팁은 인터넷에도 많고 책도 많지만 썸바이벌에서 썸팁은 조금 다르다. 저사람의 취향을 파악하고 솔직하게 하는게 꿀팁이다. 하지만 진짜 마음에 드는 분이 있다면 그 사람의 취향을 파악하려고 노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홍일점이라고 특별히 다른 점은 없다며 대신 다른 MC들과의 시선 차이에 대해 설명했다. 소유는 “촬영하다보면 여성분들이 적극적일때가 있고 남성분들이 수줍어하실때가 있고 반대인경우도 있는데 (그분들을) 보고있으면 이미 눈빛을 교환한게 보인다. ‘모르겠어요’ 하는데 눈빛이 그분한테 간다던지 커플이 안됐을때 표정을 감추려고 하지만 그게 눈에 보일때 재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김희철 역시 “썸팁이라고 하면 자신감이지 않을까 싶다. 좋아하는 이성이 있을때 바로 다가가서 표현을 확실히 해야 이분도 마음을 열지 혼자 앓으면 힘들다”라고 덧붙였다.

이 프로그램만의 매력으로 이수근은 현실에서 가능하지 않은 썸을 탈 수 있다고 답했다.

이수근은 “포인트는 그거다. 스펙이 다른분에 비해 좀 부족하다고 생각이 들어도 취향이 맞다보면 상상못한 이성과 썸을 탈 수 있고 팀이 되고 파트너가 되서 참여하면서 즐길수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 는 오는 6월 26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