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망막색소변성증’ 개그맨 이동우, 딸 이지우의 버킷리스트는?…백지영 울컥 ‘눈물바다’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6.24 11: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망막색소변성증 판정을 받은 개그맨 겸 연극배우 이동우가 딸 이지우와 함께 버킷리스트를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박수홍과 김경식이 절친 이동우의 마지막 라디오 방송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동우의 집을 방문한 박수홍과 김경식은 이동우과 그의 딸 이지우의 버킷리시트를 듣던 중 눈물바다가 됐다.

박수홍-김경식-백지영 눈물 / SBS ‘미운우리새끼’ 갈무리
박수홍-김경식-백지영 눈물 / SBS ‘미운우리새끼’ 갈무리

이동우의 버컷리스트는 “눈을 뜨는 것이다. 사실 제일 부러운 게 아빠들이 운전해서 가족 여행을 가는 것이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눈물짓게 했다.

앞서 이동우는 2004년 망막색소변성증을 진단받은 후 점차 시력을 잃기 시작해 2010년 실명 판정을 받았던 것.

이동우의 딸 지우의 버킷리스트도 공개됐다.

이동우 딸 이지우 버킷리스트 공개 / SBS ‘미운우리새끼’ 갈무리
이동우 딸 이지우 버킷리스트 공개 / SBS ‘미운우리새끼’ 갈무리

지우양은 “아빠랑 유럽 여행을 가는 것이 꿈”이라며 “예전에 여행 갔을 때는 엄마가 아빠를 다 케어했는데, 조금 더 크면 내가 거의 다 케어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아빠 이동우를 울컥하게 만들었던 것.

또한 너무 일찍 철이 든 어른스러운 지우의 모습에 아빠 이동우뿐만 아니라 함께 있던 박수홍과 김경식도 눈물을 흘리고 만다.

또 이를 지켜보던 스튜디오에 모벤져스, 게스트 백지영 또한 지우의 모습에 눈무을 흘리고 만다.

SBS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