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1부 종합] '복면가왕' 드림캐쳐 시연-홍현희 남편 제이쓴, '컵케이크'-'김과장'과 접전 끝 敗...예상 못한 정체 '깜놀'

  • 한은실 기자
  • 승인 2019.06.23 1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실 기자] 드림캐쳐 시연과 제이쓴이 1라운드에서 탈락했다.

23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2연속 가왕 ‘나이팅게일’에 맞선 복면가수 8명의 1라운드 대결이 그려졌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1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컵케이크’와 ‘도~넛’이 맞붙었다. 두 복면가수는 Whitney Houston(휘트니 휴스턴)의 ‘Greatest Love Of All’을 선보였다. ‘컵케이크’의 맑은 음색과 ‘도~넛’의 단단한 보컬은 아름다운 하모니를 이뤘다.

유영석은 감격스러운 무대였다고 말하면서 팝송을 선곡한 경우 둘 중에 한 명은 외국인이었던 전적을 언급하며 ‘도~넛’을 외국인으로 추측했지만 바로 한국어를 알아듣는 듯한 모습에 철회했다.  

위너 강승윤은 ‘컵케이크’는 아이돌 준비를 했다가 춤을 추지 못해 데뷔가 좌절돼 다른 장르로 가수 데뷔한 사람인 것 같다고 추측했고, ‘도~넛’은 노래에 연륜이 느껴졌다면서 연령대가 있는 사람인 것 같다고 추측했다.

김구라는 ‘컵케이크’를 배우로 예상하며 자신과 같이 프로그램을 했던 배우 류현경을 언급했다.

개인기 타임에서 ‘도~넛’은 ‘진도 아리랑’과 전원일기 BGM에 맞춰 섹시 댄스를 췄다. 이를 본 유재환은 자신의 지인인 것 같다면서 바버렛츠의 안신애를 언급했다. 이에 맞서 ‘컵케이크’는 좀비 댄스를 선보였다.

‘컵케이크’와 ‘도~넛’ 중 2라운드에 진출한 승자는 51대 48의 결과로 ‘컵케이크’였다. ‘도~넛’은 박정현의 ‘달아요’를 부르며 정체를 공개했다. ‘도~넛’의 정체는 7인조 걸그룹 드림캐쳐의 메인보컬 시연이었다. 

시연은 편견 없이 자신을 판단해주길 바랐는데 좋게 봐주셔서 고맙다는 말로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전했다. 유영석은 시연의 목소리를 들을 때 2라운드 노래가 궁금하지 않고 3라운드 노래가 궁금했다며, 도시적인 이수영의 느낌이 나 뭐가 되고 정말 크게 될 거 같다고 극찬했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1라운드 두 번째 대결은 ‘김대리’와 ‘박과장’이 맞붙었다. 두 복면가수는 이문세의 ‘소녀’를 함께 불렀다. ‘김대리’는 달콤한 목소리로 첫 소절부터 듣는 이들을 심쿵하게 했고 ‘박과장’ 또한 그에 못지않은 보이스로 잔잔한 하모니를 이뤘다.

윤상은 ‘박과장’이 ‘김대리’에게 살짝 말린 것 같다고 말했지만 유영석은 특별함은 ‘박과장’에게 있었다면서 강약조절과 호흡 악센트가 기존과 너무 다르다고 반박했다. 김구라는 ‘박과장’을 배우 류승수로 추측했고, 이윤석은 배우지만 음반도 발매한 김광규로 추측했다.

‘박과장’은 위너의 노래에 맞춰 알 수 없는 댄스를 선보였고, ‘김대리’는 핫한 섹시 댄스로 박수를 받았다. 이를 본 강승윤은 ‘김대리’는 다재다능하고 작사, 작곡도 맡은 메인보컬 포지션의 아이돌이라고 유추했다.

‘김대리’와 ‘박과장’ 중 2라운드에 진출한 승자는 72대 27의 결과로 ‘김대리’였다. ‘박과장’은 이승기의 ‘결혼해줄래’를 부르며 정체를 공개했다. ‘박과장’의 정체는 개그맨 홍현희의 남편인 제이쓴이였다. 제이쓴은 얼마 전 아버지가 돌아가셨던 홍현희에게 선물을 주고 싶어 출연했다고 밝혔다.

MBC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영 중이다.


추천기사